>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그것이 알고싶다’ 감금-폭행 용의자 A씨, 지금은 한국 ‘교회 목사로 활동’

기사입력 2016.05.28 23:26:33


[MBN스타 유지훈 기자] 폭행-감금 용의자가 지금은 한국에서 목사로 활동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8년 전 미국 코네티컷에서 있었던 한인 유학생 학대-성포행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이 그려졌다.

지난 5월 한 여성이 제보전화를 걸었다. 그는 “96년도에 애들이 유학을 갔다. 코네티컷에 있는 목사님 댁으로 갔다”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A씨는 13살 미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제보 여성은 “아이가 당시 80kg이었는데 집에 오니 살이 엄청 빠져있었다. 머리도 빡빡 깎여있었고 여기저기 상처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제보인에 따르면 A씨는 두 달 간 감금당해 있었고 신체적 폭행을 당했다. 용의자들의 존재는 교회 전도사 B씨였다. B씨는 사건 이후 한국으로 떠났고, 현재 교회 목사로 활동하고 있었다.

유지훈 기자 ji-hoon@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엑소 수호 `볼수록 잘생겼네` [MBN포토]
엑소 세훈 `그윽한 눈빛으로 손가락 하트` [MBN포토..
엑소 찬열 `힘찬 발걸음` [MBN포토]
EXO 첸-시우민 `하트 뿅뿅` [MBN포토]
 
엑소 카이 `콘서트 꼭 보고 가세요` [MBN포토]
엑소 디오 `짙은 눈썹이 매력적` [MBN포토]
엑소 디오 `설레는 발걸음` [MBN포토]
백현-세훈 `시크vs러블리 하트` [MBN포토]
 
엑소 디오 `똘망똘망한 눈` [MBN포토]
카이-수호 `꽉찬 잘생김` [MBN포토]
엑소 백현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엑소 수호 `심쿵 주의보 하트` [MBN포토]
 
엑소 찬열 `엄지가 절로 척!` [MBN포토]
엑소 백현 `시크한 미소` [MBN포토]
엑소 `엄지만 올려도 화보` [MBN포토]
엑소 첸 `팬들 향해 하트` [MBN포토]
 
엑소 세훈 `그윽한 눈빛으로 손가락 하트` [MBN포토..
엑소 찬열 `힘찬 발걸음` [MBN포토]
EXO 첸-시우민 `하트 뿅뿅` [MBN포토]
엑소 세훈 `조각이 따로없네`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