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그것이 알고싶다’ 감금-폭행 용의자 A씨, 지금은 한국 ‘교회 목사로 활동’

기사입력 2016.05.28 23:26:33


[MBN스타 유지훈 기자] 폭행-감금 용의자가 지금은 한국에서 목사로 활동 중인 것으로 밝혀졌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8년 전 미국 코네티컷에서 있었던 한인 유학생 학대-성포행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이 그려졌다.

지난 5월 한 여성이 제보전화를 걸었다. 그는 “96년도에 애들이 유학을 갔다. 코네티컷에 있는 목사님 댁으로 갔다”고 말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A씨는 13살 미국으로 유학을 떠났다. 제보 여성은 “아이가 당시 80kg이었는데 집에 오니 살이 엄청 빠져있었다. 머리도 빡빡 깎여있었고 여기저기 상처가 많았다”고 설명했다.

제보인에 따르면 A씨는 두 달 간 감금당해 있었고 신체적 폭행을 당했다. 용의자들의 존재는 교회 전도사 B씨였다. B씨는 사건 이후 한국으로 떠났고, 현재 교회 목사로 활동하고 있었다.

유지훈 기자 ji-hoon@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제시카 `어둠을 밝히는 등대 느낌` [MBN포토]
`원스텝 파이팅` [MBN포토]
산다라박 `영화 많이 응원해주세요` [MBN포토]
정유미 `봄바람과 함께~` [MBN포토]
 
나르샤 `깨가 쏟아지는 신혼부부` [MBN포토]
나르샤 `남편 손 꼭잡고 패션쇼 데이트` [MBN포토]
정유미 `작아도 완벽 비율` [MBN포토]
산다라박 `첫 영화에 설레는 미소` [MBN포토]
 
산다라박 `너무 떨려요` [MBN포토]
산다라박 `원스텝 엄지 척!` [MBN포토]
정유미 `사랑스러움 가득` [MBN포토]
산이 `넉넉한 수트 핏` [MBN포토]
 
나르샤 `우리 남편 잘생겼죠?` [MBN포토]
제시카-크리스탈 `자체 발광하는 자매의 미모` [MB..
산다라박 `영화 많이 사랑해주세요` [MBN포토]
전효성 `걷기만 해도 화보 느낌` [MBN포토]
 
`원스텝 파이팅` [MBN포토]
산다라박 `영화 많이 응원해주세요` [MBN포토]
정유미 `봄바람과 함께~` [MBN포토]
이병헌 `어둠속에서 빛나는 비주얼`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