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그것이 알고싶다’ 전도사 B씨 성폭행 신고에도 ‘구속되지 않은 이유는?’

기사입력 2016.05.28 23:57:16


[MBN스타 유지훈 기자] 코네티컷 교회 전도사 B씨가 성폭행 혐의에도 구속당하지 않은 이유를 제작진이 찾아 나섰다.

28일 오후 방송된 SBS 시사프로그램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18년 전 미국 코네티컷에서 있었던 한인 유학생 학대-성폭행 사건을 파헤치는 과정이 그려졌다.

A씨는 교회 전도사 B씨에게 폭행-성폭행을 당했다고 털어놨다. 제작진은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던 것에 의문을 품어 증거자료를 찾아 나섰다. 상당한 양의 자료에는 A씨가 폭행당했던 사진뿐만 아니라 수많은 자료들이 포함되어 있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그것이 알고싶다 캡처

변호사는 “경찰 신고가 들어오면 아동가족부와 수사당국이 수사에 들어간다. 수사관들이 그대로 조사했고 기록들이 남아있다. 자료의 신빙성에 의미를 제기할 수는 없다”고 말했다.

법의학자는 “학대흔적이 있었고 팔이 바깥쪽으로 튀어나와있다고 써 있다. 팔이 부러졌던 거다. 결론은 나와있다. 근육과 골격의 상해가 여러 곳에 있다고 되어 있다. 항문성교가 일어났을 가능성도 있다고 써 있다”고 설명했다.

변호사는 “세 명의 가해자 중 한 명만 기소 당했다. 일곱가지 죄목이었다. 나머지 두 사람이 기소되지 않은지는 나도 의문이다. 수사관에게 들어봐야한다”고 의문을 품었다.

검사는 “우리가 여권을 가지고 있었는데 다른 여권을 발급받아 도주했다”고 당시를 회상했다.

유지훈 기자 ji-hoon@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김지영 빈소 `이어지는 애도의 물결` [MBN포토]
故 김지영 빈소 `안타까운 발길 이어져` [MBN포토]
故 김지영 `영정속 밝은 얼굴` [MBN포토]
VAV `카리스마 넘치는 칼 군무` [MBN포토]
 
故 김지영 `편히 쉬소서` [MBN포토]
`카톨릭 성모병원에 마련된 故 김지영 빈소` [MBN포..
손서현 `빙판에서 뽐내는 아름다움` [MBN포토]
VAV `화려한 컴백 무대` [MBN포토]
 
故 김지영 빈소 `차분한 분위기 속에 추모행렬 이어..
故 김지영 `19일 별세, 아름다운 이별` [MBN포토]
안소희 `아이처럼 해맑은 미소` [MBN포토]
이병헌-공효진-안소희 `국보급 연기 기대하세요` [..
 
가톨릭 서울 성모병원에 마련된 故 김지영 빈소 [M..
故 김지영 `아름다운 이별` [MBN포토]
VAV `흥이 넘치는 컴백무대` [MBN포토]
싱글라이더 기대해주세요 [MBN포토]
 
故 김지영 빈소 `안타까운 발길 이어져` [MBN포토]
故 김지영 `영정속 밝은 얼굴` [MBN포토]
VAV `카리스마 넘치는 칼 군무` [MBN포토]
VAV 지우 `애교 넘치는 막내`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