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서재페2016‘④] 에디킴 “제 노래중 가장 신나는 곡인 ’팔당댐‘으로 분위기UP”

기사입력 2016.05.30 08:11:04


[MBN스타 남우정 기자] 싱어송라이터 에디킴이 처음 참여하는 ‘서울재즈페스티벌 2016’(이하 ‘서재페’) 무대를 성공리에 마쳤다. 관객 호응을 중심으로 준비한 무대가 빛을 발했다.

에디킴은 지난 2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진행된 ‘서재페 2016’ 핑크 에비뉴 무대에서 공연을 진행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프라이빗 커브 제공


최근 리메이크 곡인 샵의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으로 음원차트 1위를 하며 음원강자로서 면모를 드러낸 바 있는 에디킴은 이번 공연에서 올해 발표한 ‘팔당댐’과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을 라이브로 처음 선보였다.

에디킴은 MBN스타에 “‘서재페’에서 관객들과 호흡할 수 있고 즐길 수 있는 세트리스트로 구성하려고 했다. ‘너 사용법’, ‘밀당의 고수’ 등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시는 기존 곡들과 올해 발매한 ‘팔당댐’과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을 불렀는데 많은 분들이 함께 따라 불러주셔서 저도 무대를 즐길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어 “‘팔당댐’은 제 노래 중 가장 신나는 곡이라 공연장의 분위기를 한껏 업 시키는 데 좋았다. 평소 공연할 때 커버곡을 1~2곡정도 부르는데, 이번 ‘서재페’ 무대를 위해 제가 평소에 좋아하는 노래인 드레이크(Drake)-‘핫라인 블링’(Hotline Bling)을 제 스타일로 편곡해서 불렀다”고 덧붙였다

‘멜로디포레스트캠프’ ‘그린플러그드’ ‘레인보우 아일랜드’ 등 다양한 페스티벌에 선 경험이 있는 에디킴이지만 ‘서재페’에는 올해가 처음이다. 에디킴은 ‘서재페’ 만의 매력에 대해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한국 뮤지션들을 한 자리에서 마음껏 볼 수 있는 페스티벌이라는 점이 가장 매력적이다”고 꼽았다.

마지막으로 에디킴은 “‘서재페’ 참가 자체로도 감격이었는데 열정적인 관객 반응에 한 시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를 정도로 무대가 즐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