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서재페2016‘④] 에디킴 “제 노래중 가장 신나는 곡인 ’팔당댐‘으로 분위기UP”

기사입력 2016.05.30 08:11:04


[MBN스타 남우정 기자] 싱어송라이터 에디킴이 처음 참여하는 ‘서울재즈페스티벌 2016’(이하 ‘서재페’) 무대를 성공리에 마쳤다. 관객 호응을 중심으로 준비한 무대가 빛을 발했다.

에디킴은 지난 28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에서 진행된 ‘서재페 2016’ 핑크 에비뉴 무대에서 공연을 진행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프라이빗 커브 제공


최근 리메이크 곡인 샵의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으로 음원차트 1위를 하며 음원강자로서 면모를 드러낸 바 있는 에디킴은 이번 공연에서 올해 발표한 ‘팔당댐’과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을 라이브로 처음 선보였다.

에디킴은 MBN스타에 “‘서재페’에서 관객들과 호흡할 수 있고 즐길 수 있는 세트리스트로 구성하려고 했다. ‘너 사용법’, ‘밀당의 고수’ 등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시는 기존 곡들과 올해 발매한 ‘팔당댐’과 ‘내 입술 따뜻한 커피처럼’을 불렀는데 많은 분들이 함께 따라 불러주셔서 저도 무대를 즐길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이어 “‘팔당댐’은 제 노래 중 가장 신나는 곡이라 공연장의 분위기를 한껏 업 시키는 데 좋았다. 평소 공연할 때 커버곡을 1~2곡정도 부르는데, 이번 ‘서재페’ 무대를 위해 제가 평소에 좋아하는 노래인 드레이크(Drake)-‘핫라인 블링’(Hotline Bling)을 제 스타일로 편곡해서 불렀다”고 덧붙였다

‘멜로디포레스트캠프’ ‘그린플러그드’ ‘레인보우 아일랜드’ 등 다양한 페스티벌에 선 경험이 있는 에디킴이지만 ‘서재페’에는 올해가 처음이다. 에디킴은 ‘서재페’ 만의 매력에 대해 “세계적인 뮤지션들과 한국 뮤지션들을 한 자리에서 마음껏 볼 수 있는 페스티벌이라는 점이 가장 매력적이다”고 꼽았다.

마지막으로 에디킴은 “‘서재페’ 참가 자체로도 감격이었는데 열정적인 관객 반응에 한 시간이 어떻게 지나갔는지 모를 정도로 무대가 즐거웠다”고 소감을 전했다.

남우정 기자 ujungnam@mkculture.com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EXO 백현 `하트로 감사의 마음을` [MBN포토]
엑소 디오 `똘망똘망한 눈` [MBN포토]
카이-수호 `꽉찬 잘생김` [MBN포토]
엑소 백현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엑소 첸 `귀여운 미소` [MBN포토]
엑소 찬열 `엄지가 절로 척!` [MBN포토]
엑소 백현 `시크한 미소` [MBN포토]
엑소 `엄지만 올려도 화보` [MBN포토]
 
엑소 수호 `볼수록 잘생겼네` [MBN포토]
엑소 세훈 `그윽한 눈빛으로 손가락 하트` [MBN포토..
엑소 찬열 `힘찬 발걸음` [MBN포토]
EXO 첸-시우민 `하트 뿅뿅` [MBN포토]
 
엑소 카이 `콘서트 꼭 보고 가세요` [MBN포토]
엑소 디오 `짙은 눈썹이 매력적` [MBN포토]
엑소 디오 `설레는 발걸음` [MBN포토]
백현-세훈 `시크vs러블리 하트` [MBN포토]
 
엑소 디오 `똘망똘망한 눈` [MBN포토]
카이-수호 `꽉찬 잘생김` [MBN포토]
엑소 백현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엑소 수호 `심쿵 주의보 하트`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