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아이가 다섯’ 심이영, 험난한 시집살이 예고…궁금증 ‘UP’

기사입력 2016.05.30 11:29:49


[MBN스타 김윤아 기자] ‘아이가 다섯’ 심이영의 시집살이가 시작될까.

KBS2 주말드라마 ‘아이가 다섯’ 속 심이영의 앞날에 시청자들의 이목이 쏠리고 있다.

심이영이 분한 모순영은 한때는 신촌에서 알아주었던 퀸카였다. 첫사랑 호태(심형탁 분)와의 눈물의 이별 후 아버지의 사업 실패와 결혼 실패, 아무것도 내세울 것 없이 호태 부모님 고깃집 일하는 노처녀 신세였다. 호태와 10년 만의 애틋한 재회에 자신의 초라한 현실을 숨기며 화려한 거짓말에 죄책감에 시달린 순영은 또다시 호태와 씁쓸한 이별을 선택하며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KBS2


가난을 사랑의 힘으로 견뎌낸 순영, 하지만 행복한 시간을 오래가지 않았다. 호태의 아이를 가지게 된 순영은 호태의 미래에 짐이 될 것 걱정하며 스스로 미혼모의 삶을 준비한다. 미숙(박혜숙 분) 의 응원으로 순영은 임신 사실을 알리고 호태의 집에 찾아간다. 순영은 그 동안 자신을 딸처럼 대해준 미숙이 호태의 엄마라는 사실에 안도했지만, 미숙은 순영은 차갑게 대하며 호태와 순영의 사이에 잠깐의 시련 후 결혼 허락을 받게 되며 안방극장의 기쁨을 선사했다.

이처럼 심이영은 호태와의 사랑이 순탄하지 않았다. 심이영은 극중 그간 어려움에도 순영의 솔직 담백, 통통 튀는 매력을 그려내며 극의 활력을 불어넣었다. 또한 심이영은 사랑스러움은 물론 전매특허 청정미소로 보는이들의 미소를 이끌었다. 앞으로 순영의 결혼 전부터 고부살이 시작되는지 또 어떻게 헤져나갈지 관심이 쏠리는 이유다.

한편, ‘아이가 다섯’은 싱글맘과 싱글 대디가 인생의 두 번째 사랑을 만나게 되면서 가족들과 갈등과 화해, 사랑을 통해 진정한 행복을 찾아가는 좌충우돌 감성 코믹 가족극으로, 오후 7시 55분에 방송된다.

김윤아 기자 younahkim@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진영X화사, 비닐의상 입고 댄스..파격+아찔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트와이스, 이 비주얼 실화? [포토]
박보검, 진행도 잘하고 얼굴도 잘생기고 [포토]
달라 달라~있지, 흥 넘치는 무대 [포토]
김양 ‘애교 가득 무대매너’ [포토]
 
BTS, 아미 고마워요 [포토]
2019 ‘마마’ 대상 방탄소년단, 무대도 월클 [포토..
트로트가수 김양 ‘시원한 가창력’ [포토]
김양 ‘신나는 트로트의 맛’ [포토]
 
방탄소년단 출격, 2019 ‘MAMA’ 불타오르네 [포토]
박진영X마마무, 이것이 바로 콜라보다 [포토]
김양 ‘최고랍니다~’ [포토]
한혜진 ‘주체할 수 없는 트로트 흥’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한혜진 ‘열창으로 분위기 후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