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굿모닝FM’ 노홍철 “저의 가장 큰 목표? 전현무의 DJ 복귀”

기사입력 2016.05.30 14:26:44


[MBN스타 유지혜 기자] ‘MBC 라디오 신입 DJ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굿모닝FM’의 새 DJ 노홍철이 가장 큰 목표로 ‘전현무 복귀’를 꼽았다.

30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 사옥에서는 ‘2016 MBC 라디오 신입 DJ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행사에는 ‘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의 노홍철, ‘원더풀 라디오, 김태원입니다’의 김태원,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의 강타, ‘이윤석, 신봉선의 좋은 주말’의 이윤석이 참석했다.

이날 노홍철은 “아침에 방송을 하고 왔다. 소감을 말하긴 했지만 아직도 믿기지 않는다. 제가 품을 수 있는 프로그램이 맞나 싶다”며 “제가 아직 많이 부족하다. 아직은 실감도 덜 나고 한 2주 정도 해봐야 진정을 할 것 같다. 아직은 전현무의 흔적이 강하지만 차차 바꿔나가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이현지 기자



이어 그는 프로그램 진행에 대해 “처음 말씀(제안)을 들었을 때 전현무 씨가 정말 잘해왔고, 이 시간대가 중요한 시간대라고 생각하고 관계자분들에 ‘저와 맞지 않을 것 같고 전현무가 잘했기 때문에 그에 버금가는 잘 하는 분이 왔으면 좋겠다’고 말씀을 드렸다”고 고백했다.

노홍철은 “전현무 씨가 제가 사석에서 만나는 몇 안 되는 연예인이기도 하다. 그래서 말을 많이 나눴는데 전현무 씨도 정말 애착이 강하더라. 많은 얘기를 하다가 끝까지 전현무 씨는 ‘내가 아는 동생이 했으면 좋겠다’고 하더라”고 전현무의 반응을 전했다.

덧붙여 그는 “내가 애청자 중 한 명으로서 대타 DJ라고 생각한다고 말을 했다. 전현무 씨에게 건강이 쾌차하는 대로 꼭 돌아와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그렇게 본다면 전현무씨를 이 자리에 다시 앉히는 제 가장 큰 목표다”라며 “전현무씨가 잘 했던 것처럼 그 명성에 누가 되지 않도록, 그 에너지와 진심은 꼭 전해질 수 있도록 하고 싶다”고 각오를 다졌다.

한편 ‘굿모닝FM 노홍철입니다’는 MBC FM4U에서 매일 오전 7시~9시, ‘원더풀 라디오, 김태원입니다’는 표준FM에서 평일 오후 8시30분~10시, ‘강타의 별이 빛나는 밤에’는 표준FM에서 매일 오후 10시5분~자정, ‘이윤석, 신봉선의 좋은 주말’은 표준FM에서 토, 일요일 오후 6시 5분~10시에 진행된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조이파크 `핑크모 쓰고 푸쳐핸섬!` [MK포토]
수지-이종석, `우리 잘 어울리나요?` [포토]
유선호-사무엘-임영민 `3인 3색 매력발산, 편의점 ..
MXM 임영민 `편의점 앞에서 대형하트` [MBN포토]
 
수지, `청순미 끝판왕` [포토]
수지, `빛나는 디디에 두보 쥬얼리` [포토]
유선호 `편의점 앞에서 하트` [MBN포토]
임영민 `클로즈업 하트` [MBN포토]
 
수지, `싱그러운 미소와 손하트` [포토]
수지, `우아함 그 자체` [포토]
유선호 `편의점에서도 돋보이는 존재감` [MBN화보]
유선호 `커피 한잔의 여유` [MBN포토]
 
수지, `귀걸이도 예쁘죠?` [포토]
수지, `수줍은 미소` [포토]
유선호 `매력적인 미소로~` [MBN포토]
유선호 `언제나 꿀 떨어지는 미소` [MBN포토]
 
수지-이종석, `우리 잘 어울리나요?` [포토]
유선호-사무엘-임영민 `3인 3색 매력발산, 편의점 ..
MXM 임영민 `편의점 앞에서 대형하트` [MBN포토]
임영민-사무엘-유선호 `호흡도 척척!`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