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시선 사이’ 신연식 감독 “인간의 권리, 고민해 본 적 없었다”

기사입력 2016.05.30 16:05:22



[MBN스타 손진아 기자] 신연식 감독이 ‘과대망상자(들)’을 연출한 이유를 전했다.

신연식 감독은 30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시네마 에비뉴엘에서 열린 영화 ‘시선 사이’(감독 최익환, 신연식, 이광국) 언론시사회에서 “인간의 권리를 고민해 본 적이 별로 없었던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그동안 각론의 주제만 다뤄졌고 인간의 삶이 무엇이고 우리의 기본적인 욕망이 억제되고 있는가에 대해서 이야기 해본 적이 없었던 것 같아 그 부분을 이야기 해보려고 만들어봤다”고 덧붙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편, ‘시선 사이’는 국가인권위원회의 13번째 인권영화 프로젝트 작품으로, ‘우리에겐 떡볶이를 먹을 권리가 있다’, ‘과대망상자(들)’, ‘소주와 아이스크림’ 세 개의 에피소드를 담았다. 오는 6월9일 개봉.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7일의 왕비` 박민영 `오랜만에 사극 복귀` [MBN포..
박민영 `이동건-연우진 사이에서 하트 뿅` [MBN포토..
고보결 `섹시한 쇄골 드러내고` [MBN포토]
`7일의 왕비, 사랑해주세요` [MBN포토]
 
박민영-연우진 `다정한 커플샷` [MBN포토]
7일의 왕비 박시은-박민영 [MBN포토]
이동건 `조윤희와 결혼준비 힘들지만... 최선을` [..
박시은-박민영 `닮았나요?` [MBN포토]
 
박민영 `연우진과 하트를` [MBN포토]
이동건 `다소 핼쑥해졌네` [MBN포토]
박민영 `무표정도 예쁜 클로즈업` [MBN포토]
박시은-박민영 `우리는 신채경 역` [MBN포토]
 
이동건 `나는 화끈한 남자` [MBN포토]
조윤희의 남자 이동건 `둘다 내 인생에서 중요해` ..
박민영 `토끼같은 눈망울` [MBN포토]
황찬성-연우진-이동건 `여심 사로잡는 남자들` [MB..
 
박민영 `이동건-연우진 사이에서 하트 뿅` [MBN포토..
고보결 `섹시한 쇄골 드러내고` [MBN포토]
`7일의 왕비, 사랑해주세요` [MBN포토]
연우진-이동건 `우리 친해요`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