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신연식 감독 “김동완과 동네 주민, 평소 영화 이야기 많이 한다”

기사입력 2016.05.30 16:08:25



[MBN스타 손진아 기자] 신연식 감독이 김동완을 캐스팅하게 된 과정을 밝혔다.

신연식 감독은 30일 오후 서울 중구 롯데시네마 에비뉴엘에서 열린 영화 ‘시선 사이’(감독 최익환, 신연식, 이광국) 언론시사회에서 “김동완과 동네 주민이다. 사무실에 자주 놀러온다”고 말했다.

이어 “평소에 작품에 대한 이야기를 많이 한다. 따로 하고 싶은 작품이 있는데 그걸 하기 전에 한 번 해보자고 해서 하게 됐다”고 덧붙였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편, ‘시선 사이’는 국가인권위원회의 13번째 인권영화 프로젝트 작품으로, ‘우리에겐 떡볶이를 먹을 권리가 있다’, ‘과대망상자(들)’, ‘소주와 아이스크림’ 세 개의 에피소드를 담았다. 오는 6월9일 개봉.

손진아 기자 jinaaa@mkculture.com / 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제훈 ‘애교만점 미소에 꽃까지~ 심쿵 비주얼’ ..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신성일 빈소 조문하는 김동호 전 위원장 [MBN포토]
고 신성일 빈소 지키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진한 미소’ [포토]
김혜수 ‘과감한 의상도 럭셔리하게’ [포토]
 
원로배우 최불암, 두 눈에 슬픔 가득 [MBN포토]
유지태 ‘가만히 서있어도 화보’ [포토]
김혜수 ‘고품격 섹시’ [포토]
김혜수 ‘과감 의상도 완벽 소화 [포토]
 
故 신성일 빈소, 조문객 맞는 엄앵란 [MBN포토]
유지태 ‘촉촉한 눈빛’ [포토]
유지태 ‘여심 녹이는 미소’ [포토]
김혜수 ‘블랙 카리스마’ [포토]
 
엄앵란 ‘비통한 심정’ [MBN포토]
유지태 ‘꽃을 든 남자’ [포토]
카리스마 하면 김혜수 [포토]
장민익 ‘내 공을 받아라’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