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대박’ 최민수, 퇴장까지 강렬했다…전무후무한 ‘숙종’ 만들다

기사입력 2016.05.31 07:34:34


[MBN스타 유지혜 기자] SBS 월화드라마 ‘대박’의 최민수가 퇴장했다. 끝까지 강렬했다. 최민수는 전무후무한 새로운 ‘숙종’을 만들어냈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대박’에서는 이인좌(전광렬 분)의 계략으로 결국 죽음을 맞이하는 숙종(최민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인좌는 계략을 짜 숙종이 아편에 중독되도록 만들고, 대길(장근석 분)의 친아버지 존재를 두고 연잉군(여진구 분)과 대길의 사이를 이간질했다. 희량(최진호 분)과 연합해 대길에 왕위를 이어 받으라며 부추기기도 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지만 대길은 넘어가지 않았다. 그는 넘어가는 척하며 그들의 계략을 간파, 희량을 잡아들였다. 대길은 자신이 백성으로 살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숙종은 후에 연잉군을 불러 “대길과는 손을 잡지도, 척을 지지도 마라. 네가 살 길은 마련해두고 가겠다”는 말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 여느 숙종과 달리, 최민수가 만든 숙종은 끝까지 카리스마 넘치고 노련한 왕이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그런 숙종을 만들어낸 최민수의 퇴장에 시청자들은 박수를 보내고 있다. 과연 최민수의 퇴장 뒤에도 ‘대박’은 지금처럼 안정적인 성적을 거둘 수 있을지 눈길이 모아진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더문글로벌아카데미`, 한국모델협회 공식아카데미..
문희경 대표,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기대해주세요..
레미 맬렉, 남우주연상 트로피는 나의 것 [포토]
브래들리 쿠퍼, 여심 사로잡는 매혹적인 미소 [포토..
 
인사말 전하는 문희경 대표 [MBN포토]
루시 보인턴♥라미 말렉, 시상식장 달군 ‘뜨거운 ..
“꿈을 포기하지 말아요”…레이디 가가, 눈물의 주..
‘더 페이버릿’ 올리비아 콜맨, 여왕의 품격 [포토..
 
축사하는 한국모델협회 임주완 회장 [MBN포토]
아카데미 시상식 남우조연상, ‘그린북’ 마허샬라..
레지나 킹, 91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수상했어요~..
‘아카데미 시상식’ 크리스찬 베일, 아내 시비 블..
 
`케이팝` 김주민,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댄스강사..
‘그린북’ 피터 패럴리 감독, 작품상 트로피 들고..
얄리차 아파리시오, 첫 주연으로 여우주연상 후보 ..
엠마 스톤, 여우조연상 후보에 올랐어요~ [포토]
 
문희경 대표, `더문 글로벌 아카데미` 기대해주세요..
레미 맬렉, 남우주연상 트로피는 나의 것 [포토]
브래들리 쿠퍼, 여심 사로잡는 매혹적인 미소 [포토..
퀸 브라이언 메이X아담 램버트, 기립박수 터져나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