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동네변호사 조들호’ 박신양, ‘행복한 세상’에 한 걸음 더 ‘가까이’

기사입력 2016.05.31 09:00:01


[MBN스타 유지혜 기자] KBS2 월화드라마 ‘동네변호사 조들호’의 박신양이 자신이 꿈꾸던 행복한 세상에 한 걸음 더 가까이 다가갔다.

지난 30일 방송된 19회에서는 긴 싸움의 마침표를 찍기 위한 조들호(박신양 분)의 역습이 그려졌다. 특히 죽을 고비를 넘긴 조들호는 국회 인사 청문회장에 증인으로 참석해 신영일(김갑수 분)의 추악한 만행이 담긴 증거를 만천하에 공개했다.

장신우(강신일 분)가 건넨 USB에는 신영일의 도움으로 벌을 받지 않았던 북가좌동 재건축현장 노숙자 방화살인 사건의 범인인 마이클 정(이재우 분)이 시신을 옮기는 모습이 담겨 있었다. 뿐만 아니라 1회에서 교통사고로 목숨을 잃은 보육원 동생 김일구(최재환 분)가 남기고 간 영상은 청문회장의 공기를 뒤바꿨다. 여기에 뇌출혈로 쓰러졌던 정회장(정원중 분)의 진술이 보태지면서 신영일을 사면초가에 빠뜨렸고 시청자들을 열광케 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동네변호사 조들호 방송 캡처



이처럼 조들호의 역습은 극적인 상황을 만들어내며 짜릿한 여운을 선사하고 있다. 이는 사람들이 억울하게 당하는 게 싫고 죄 지은 사람들이 활개 치면서 다니는 게 싫어 갑들의 방해 속에서도 일관된 길을 걷는 조들호의 뚝심이 크게 작용했다.

흔한 권선징악이 아닌 그의 노력과 진정성이 장신우와 정회장 등 많은 사람들을 변화시켰고 이들의 힘까지 더해져 그릇된 일을 바로잡는 원동력을 얻게 된 것. 더욱이 혼자가 아니라 함께 행동해야 더 좋은 세상을 만들어갈 수 있음을 시사하며 많은 이들에게 의미 있는 메시지를 전했다.

이에 강력한 증거를 제시한 조들호의 반격에 신영일이 순순히 죄를 인정하게 될지, 뱀처럼 위기를 빠져나갈지 오늘(31일) 방송을 향한 기대가 고조되고 있다. ‘동네변호사 조들호’ 최종회는 오늘(31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故 최은희 ‘애도의 물결’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편히 쉬소서’ [MBN포토]
故 최은희 ‘아름다운 미소만 남기고’ [MBN포토]
천의 얼굴을 가진 데뷔 12년 차 `명품 배우` 박해진..
김현진, `잘생김 뿜뿜` [MBN포토]
 
‘은막의 스타’ 故 최은희, 별이 되다 [MBN포토]
원로배우 최은희 별세 [MBN포토]
박해진,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오연서, `과자만 들고 있어도 화보` [MBN포토]
 
故 최은희 ‘영정 사진 속 환한 미소’ [MBN포토]
故 최은희 빈소가 마련된 장례식장 [MBN포토]
오연서, `놀란 토끼눈으로 손인사` [MBN포토]
`유정 선배` 박해진, `제 팝콘 드실 분~` [MBN포토]
 
故 최은희 ‘큰 별이 지다’ [MBN포토]
국화꽃으로 가득한 故 최은희 빈소 [MBN포토]
박해진-김현진, `잘생김`묻은 하트 미소 [MBN포토]
박기웅, `팝콘 드실 분 손~` [MBN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