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인터뷰③] 김민재 “‘낭만닥터’, 제 터닝포인트죠”

기사입력 2017.02.15 07:01:03


[MBN스타 김진선 기자] 배우 김민재가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이하 ‘낭만닥터’)를 향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김민재는 ‘낭만닥터’에서 박은탁으로 등장해 안정적인 연기를 펼쳤다. 작품을 통해 배우로서 성장을 물론, 좋은 선후배, 스태프를 만났다는 김민재. 덕분에 ‘낭만닥터’를 터닝포인트로 꼽았다.

“연인과 헤어진 감정보다 더 훅 들어왔어요. ‘낭만닥터’는 정말 최고의 현장이었거든요. 무의식적으로 출근한다는 말을 쓸 정도로. 모난 사람들 하나 없이 정말 현장에서 120% 쏟아내는 분들과의 만남이었어요.”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좋은 사람들과 좋아하는 일을 하는 것처럼 행복하고 의미 있는 일이 또 있을까. 김민재는 강아지 행복이와 함께 보내는 것을 참 좋아했지만, 최근 ‘낭만닥터’가 끝난 후에는 허한 마음이 든다고.

“작품이 끝나니 허하더라고요. 매일 보는 사람도 못 보고. ‘낭만닥터’는 다신 없을 현장, 다시 모이기 힘든 멤버라는 생각을 마주해을 때 특히나, 엄청나게 허하더라고요.”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드라마 ‘낭만닥터’를 터닝포인트로 꼽은 그는 사실 음악 실력도 뛰어난 실력파다. 그의 인생 음악은 무엇일까.

“학창 시절에 빅뱅 ‘마지막 인사’를 많이 들었어요. 이 곡 때문에 음악을 해야겠다는 마음을 먹은 것은 아니지만 들으면 옛날 생각이 나죠. 영화는, ‘용서는 없다’를 보고 충격 받았어요. 반전과 감정표현이, 연습생 시절 감정 표현을 할 수 없던 저에게 놀라움을 안겼죠.”

연기면 연기, 음악이면 음악, 다재다능한 김민재가 앞으로 펼칠 무한한 가능성이 그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무엇보다 ‘재미’를 위해 노력하는 그이기에.

“앞으로도 많이 바빴으면 좋겠어요. 제 기준이 재미의 유무거든요, 질리지 않았으면 좋겠어요. 대본을 보고 혼자 의식적으로 대사를 치거나, 촬영을 할 때도 너무 행복해요. 또 그것을 보는 것도 좋고요. 내 표현이 잘 됐나, 감정이나 감동이 잘 전해질까, 이런 시작과 끝이 저에겐 큰 즐거움이에요.“

김진선 기자 amabile1441@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멜론뮤직어워드’ 위너, 서있기만 해도 화보가 돼..
‘2017 MMA’ 볼빨간사춘기, 오늘 콘셉트는 크리스..
워너원 ‘2017 멜론 뮤직어워드’ 접수 완료 [포토]
‘2017 멜론뮤직어워드’ 워너원, 쓸어내림의 미학..
 
워너원, 사랑스러운 워너블 내 품에 안겨~ [포토]
JBJ, 우리 연습한 티 팍팍 나죠? 완벽 군무 [포토]
‘2017 MMA’ 여자친구, 빨간 우산 퍼포먼스로 완벽..
방탄소년단, 글로벌 아이돌의 위엄 [포토]
 
방탄소년단, 2018년엔 청바지 CF 찍고 싶어요 [포토..
엑소, ‘2017 MMA’ 5관왕 그룹의 위엄 [포토]
멜로망스, ‘멜론뮤직어워드’서 상 받았어요 [포토..
‘2017 멜론 뮤직어워드’ 레드벨벳, 값진 상 감사..
 
엑소, ‘2017 멜론 뮤직어워드’ 5관왕 달성 [포토]
레드벨벳, ‘2017 멜론뮤직어워드’도 ‘피카부’에..
홍진영, 무보정 완벽 마네킹 몸매 [포토]
아이유 노래에 취해~ [포토]
 
‘2017 MMA’ 볼빨간사춘기, 오늘 콘셉트는 크리스..
워너원 ‘2017 멜론 뮤직어워드’ 접수 완료 [포토]
‘2017 멜론뮤직어워드’ 워너원, 쓸어내림의 미학..
워너원 ‘이리 봐도 저리 봐도 잘생김’ [포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