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TView] ‘수상한 파트너’, 미스터리 사건+러브라인=‘회오리 전개’

기사입력 2017.05.18 07:01:0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방송 화면 캡처

[MBN스타 백융희 기자] ‘수상한 파트너’가 사건과 러브라인의 빠른 전개로 시청자를 압도했다.

17일 오후 방송한 SBS 수목드라마스페셜 ‘수상한 파트너’(이하 ‘수트너’)에서는 촉망받는 검사에서 주위환경이 전혀 다른 변호사가 된 노지욱(지창욱 분)과 사법연수원생이었다가 변호사로 변신한 은봉희(남지현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살인 혐의로 재판장에 서게 된 은봉희는 피의자 신분으로 재판을 받았고 검사 지욱에게 15년형을 구형받을 뻔 했지만 다른 살해증거가 등장하면서 무죄로 풀려났다.

봉희는 사건의 진범을 찾기 위해 안간힘을 쓰는 와중에 범인이 특정음으로 휘파람을 분다는 것과 자신의 집 앞을 자전거를 타고 유유히 지나갔던 걸 기억하고 있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수상한 파트너’ 사진=SBS 방송 화면 캡처


휘파람 소리를 찾기 위해 밤낮없이 음악을 들었고 범인이 흔적을 남긴 장소를 찾아 나서는 등 무던한 노력을 했다. 이밖에도 범인을 찾기 위해 사건 현장 근처에 현수막을 내걸기도 했다. 이에 범인으로 추정되는 인물이 봉희를 협박하는 내용이 그려지기도 했다.

2년이란 시간이 흘렀고 봉희와 지욱은 변호사로서의 현실을 살아가고 있었다. 다소 비정상적인 의뢰인들의 사건을 받으며 힘겹게 살아가는 두 사람. 운명처럼 또 한 번 얽히게 됐다. 스토커 피해자는 지욱을, 스토커 혐의를 받는 한 남성은 봉희를 찾아가 변호를 의뢰했다. 두 사람은 또 한 번 법정에 함께 서게 됐고 합의로 사건은 종결되는 듯 했다.

하지만 스토커는 다시 여성을 따라갔고 봉희와 지욱은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은 스토커를 다시 추적했다. 이 때 위기에 빠진 봉희를 지욱이 구하면서 두 사람은 다시 러브라인 전선을 펼치게 됐다. 방송 말미 오는 7,8회에서 전개되는 본격 사랑 전선 전개가 그려져 기대를 모으고 있다.

‘수상한 파트너’는 범접불가 뇌섹검사 노지욱과 무한긍정 아웃사이더 사법연수원생 은봉희가 미스터리한 사건을 겪으며 서로에게 빠져드는 심장쫄깃 개미지옥 로맨스 드라마이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