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도지한, 일과 사랑 모두 잡은 퍼펙트 가이…마지막까지 꽉 채운 연기

기사입력 2017.11.10 09:43:4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도지한 사진=‘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캡처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의 도지한이 이야기를 풍성하게 채운 하드캐리를 펼쳐 한 시도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었다.

지난 9일 방송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19회에서 차태진(도지한 분)은 치열한 혈투 끝에 천양배(민대식 분)과 진도현(이창욱 분)의 손에 마침내 수갑을 채웠다. 현장을 습격한 그는 잡히지 않기 위해 도망가려던 천양배를 단숨에 제압해 보는 이들에게 짜릿한 통쾌함을 선사한 동시에 현장에서 더욱 빛나는 경찰 차태진의 면모를 실감케 했다. 이어 그는 과거 남편 봉윤재(안우연 분)를 사망에 이르게한 진도현(이창욱)과 마주한 무궁화를 지그시 바라보며 그녀가 진도현을 검거할 수 있게끔 도왔다. 이렇듯 무궁화의 마음을 충분히 헤아려주는 차태진의 눈빛은 한마디 말보다 더욱 강력하게 진심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이후 차태진은 무궁화에게 두 번째 프러포즈를 하며 안방극장을 달콤한 설렘으로 물들였다. 그녀 몰래 파출소 식구들과 함께 깜짝 청혼을 준비한 그는 긴장과 설렘이 뒤섞인 마음으로 반지를 바라보고 있었다. 이 때 갑자기 등장한 무궁화는 자신의 마음도 몰라주는 그가 야속해 “야 차태진 너 진짜 이럴거야? 내가 진짜 마지막까지 참으려고 했는데, 도저히 안 되겠다. 너 나랑 결혼 할 거야, 말거야!”라며 얼떨결에 숨겨온 본심을 털어놨다. 차태진은 그런 무궁화가 사랑스럽다는 듯 바라보며 “그래, 하자. 하자구, 결혼!”라 대답하며 반지를 꺼내려던 찰나, 그녀는 그에게 기습으로 입을 맞췄다. 이 광경을 몰래 지켜본 파출소 식구들이 나타나자 부끄러움에 어쩔 줄 모르는 그녀의 손에 반지를 끼워주며 "무궁화 나랑 결혼해주라"며 사랑을 담은 청혼을 했다. 그녀는 이를 받아드려 그의 프러포즈 작전을 대성공했다.

이처럼 도지한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탄탄히 쌓아온 안정적인 연기력과 섬세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긴 호흡의 드라마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사건 앞에서는 이성과 냉철함으로 무장한 엘리트 경찰의 모습을,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다정한 매력으로 똘똘 뭉친 로맨틱한 사랑꾼의 모습 등 차태진 캐릭터의 다양한 면면들을 설득력 있게 그려낸 동시에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해 그를 향한 호평 세례는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도지한의 열연이 빛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는 지구대를 배경으로 경찰 계급 조직 중 가장 ‘을’인 순경 무궁화가 다양한 ‘갑’들에게 한 방을 날리는 통쾌한 이야기로 오늘 저녁 8시 25분 KBS1에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의 도지한이 이야기를 풍성하게 채운 하드캐리를 펼쳐 한 시도 눈을 떼지 못하게 만들었다.

지난 9일 방송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119회에서 차태진(도지한 분)은 치열한 혈투 끝에 천양배(민대식 분)과 진도현(이창욱 분)의 손에 마침내 수갑을 채웠다. 현장을 습격한 그는 잡히지 않기 위해 도망가려던 천양배를 단숨에 제압해 보는 이들에게 짜릿한 통쾌함을 선사한 동시에 현장에서 더욱 빛나는 경찰 차태진의 면모를 실감케 했다. 이어 그는 과거 남편 봉윤재(안우연 분)를 사망에 이르게한 진도현(이창욱)과 마주한 무궁화를 지그시 바라보며 그녀가 진도현을 검거할 수 있게끔 도왔다. 이렇듯 무궁화의 마음을 충분히 헤아려주는 차태진의 눈빛은 한마디 말보다 더욱 강력하게 진심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이후 차태진은 무궁화에게 두 번째 프러포즈를 하며 안방극장을 달콤한 설렘으로 물들였다. 그녀 몰래 파출소 식구들과 함께 깜짝 청혼을 준비한 그는 긴장과 설렘이 뒤섞인 마음으로 반지를 바라보고 있었다. 이 때 갑자기 등장한 무궁화는 자신의 마음도 몰라주는 그가 야속해 “야 차태진 너 진짜 이럴거야? 내가 진짜 마지막까지 참으려고 했는데, 도저히 안 되겠다. 너 나랑 결혼 할 거야, 말거야!”라며 얼떨결에 숨겨온 본심을 털어놨다. 차태진은 그런 무궁화가 사랑스럽다는 듯 바라보며 “그래, 하자. 하자구, 결혼!”라 대답하며 반지를 꺼내려던 찰나, 그녀는 그에게 기습으로 입을 맞췄다. 이 광경을 몰래 지켜본 파출소 식구들이 나타나자 부끄러움에 어쩔 줄 모르는 그녀의 손에 반지를 끼워주며 "무궁화 나랑 결혼해주라"며 사랑을 담은 청혼을 했다. 그녀는 이를 받아드려 그의 프러포즈 작전을 대성공했다.

이처럼 도지한은 다수의 작품을 통해 탄탄히 쌓아온 안정적인 연기력과 섬세한 표현력을 바탕으로 긴 호흡의 드라마를 성공적으로 이끌었다. 사건 앞에서는 이성과 냉철함으로 무장한 엘리트 경찰의 모습을, 사랑하는 사람 앞에서는 다정한 매력으로 똘똘 뭉친 로맨틱한 사랑꾼의 모습 등 차태진 캐릭터의 다양한 면면들을 설득력 있게 그려낸 동시에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해 그를 향한 호평 세례는 끊이지 않고 있다.

한편, 도지한의 열연이 빛난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는 지구대를 배경으로 경찰 계급 조직 중 가장 ‘을’인 순경 무궁화가 다양한 ‘갑’들에게 한 방을 날리는 통쾌한 이야기로 오늘 저녁 8시 25분 KBS1에서 마지막 방송을 앞두고 있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방탄소년단, 역대급 美 데뷔 무대 [MBN포토]
방탄소년단,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출격 [MBN..
‘AMA’ 레드카펫 밟은 방탄소년단 [MBN포토]
다이아 은채, `소녀에서 숙녀로` [MBN포토]
 
‘AMAs’ 방탄소년단, 남다른 아우라 [MBN포토]
방탄소년단 RM·진, AMA 레드카펫 포착 [MBN포토]
다이아 주은, `매력적인 눈빛과 손하트` [MBN포토]
다이아 제니, `상큼 그 자체` [MBN포토]
 
‘AMAs’에 울려 퍼진 방탄소년단 ‘DNA’ [MBN포토..
방탄소년단 지민·제이홉, 여유로운 미소 [MBN포토]
다이아, `보면 볼수록 예뻐` [MBN포토]
정채연, `여신의 꽃미소 손인사` [MBN포토]
 
방탄소년단 ‘AMAs’ 무대 달궜다 [MBN포토]
방탄소년단, AMA서 ‘DNA’ 무대 꾸며요~ [MBN포토]
다이아 은진, `하트포즈도 섹시해` [MBN포토]
기희현, `완벽한 S라인 뽐내며` [MBN포토]
 
방탄소년단, 2017 아메리칸 뮤직 어워드 출격 [MBN..
‘AMA’ 레드카펫 밟은 방탄소년단 [MBN포토]
다이아 은채, `소녀에서 숙녀로` [MBN포토]
김성오 프로, `스타그램코인` 스포츠 분야와 접목할..
 





포토뉴스

포토뉴스 더보기





남자를 위한 무료 인터넷 방송 팝콘티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