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대군’ 주상욱, 진세연에 박력 프러포즈…“나한테 시집오라”

기사입력 2018.03.11 10:05:24 | 최종수정 2018.03.11 11:54: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대군’ 주상욱, 진세연, 윤시윤 사진=TV조선 ‘대군’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대군’ 주상욱이 진세연의 손목을 덥석 잡은 채 돌발 박력 프러포즈를 건네며, 윤시윤, 진세연, 주상욱 등 3인방의 운명적인 핏빛로맨스의 시작을 알렸다.

지난 10일 방송된 TV조선 특별기획드라마 ‘대군 사랑을 그리다’(극본 조현경 연출 김정민 제작 예인 E&M, 씨스토리 이하 ‘대군’) 3회 분은 전국 1.9%, 수도권 1.7%(닐슨코리아, 유료 플랫폼 가구 기준)를 기록했다.

극중 이강(주상욱 분)의 계략으로 격구 시합 뒤풀이 연회가 성자현(진세연 분)의 집에서 열렸던 상황. 자현은 이로 인해 강과 제대로 된 첫 만남을 갖는가 하면, 이휘(윤시윤 분)와는 설레는 재회를 이뤘다. 이후 자현의 친구들인 윤나겸(류효영 분)과 정설화(윤서 분)가 두 왕자의 모습을 엿보기 위해 자현의 집을 찾았고, 나겸은 자현에게 결혼하기 전 남편 될 강을 만나고 싶다는 청을 건네 자현을 곤란하게 했다. 결국 자현은 나겸을 위해 강에게 자신의 이름으로 만남을 청했지만, 그 자리에 나왔던 강이 나겸에게 독설을 퍼붓는 것을 듣게 되면서 당혹스러워했다.

더욱이 나겸과 설화를 배웅하고 돌아서 처소로 돌아가던 자현 앞에 강이 나타난 것. 자현은 목례하고 돌아서려 했지만 강이 자신의 앞을 막아서자, 놀란 기색을 내비쳤다. 그리고 강은 “낭자의 부름에 나와 보니 다른 여인이 기다리고 있더군”이라는 말과 함께 거짓 문서로 자신과 나겸을 만나게 한 자현을 비아냥거리며 한 발 한 발 다가섰다. 이에 자현은 지지 않고 “정혼녀를 만나면 기뻐하실 줄 알았습니다”라고 응수한 후 나겸을 막대했던 강의 행동을 꼬집었던 터. 강이 왕족을 능멸하는 만용이라며 위협을 가했지만, 자현은 “겁박이라도 하시는 겝니까?”라고 물러서지 않았다. 그러나 강은 자현의 말에 “겁박이라니, 자비를 베풀고 있는 게 안 보이나? 왕실을 능멸한 죄로 이 자리서 베어버릴 수도 있는데, 이렇게 살려두고 있지 않은가.”라며 점점 자현의 가까이로 다가갔다.

마침내 자현이 더 이상 물러설 곳이 없을 때 강이 자현의 손목을 ‘덥석’ 낚아채는데 이어, 뿌리치려는 자현의 손목을 더욱 거세게 쥐며 “동무가 나의 짝 되는 게 그리 싫다면, 어떤가? 낭자가 동무 대신 그 자리에 오는 게?”라고 전해 자현을 놀라게 했다.

이어 강이 “나한테 시집오라... 그 말이요”라며 박력을 폭발시키는 프러포즈를 감행하자, 자현은 손목이 잡힌 상태에서도 “정말 제대로 미치셨군요”라며 강을 노려봤다. 이와 동시에 왕실의 후손 탄생 소식을 전하려 강을 찾아다니던 휘가 등장, 이 장면을 목격하면서 굳어버리는 모습이 담기면서 긴장감을 높였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