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일본 폴란드전 무승 가능성 64%…지고도 월드컵 16강?

기사입력 2018.06.28 15:45:01 | 최종수정 2018.06.28 16:37:4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본전 폴란드 선발 복귀로 생애 첫 월드컵 스타팅 기용이 예상되는 2016-17 프랑스 리그1 베스트11 카밀 글리크가 PSG와의 2017-18 프랑스 리그컵 결승전에 임하는 모습. 사진=AFPBBNews=News1

일본이 폴란드 자존심 표출에 월드컵 조별리그 최종전이 쉽지 않을 거라는 관측이 나왔다. 다만 패하고도 토너먼트에 합류할 수 있는 경우의 수는 많다.

볼고그라드 아레나에서는 28일 오후 11시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 H조 3차전 일본-폴란드가 진행된다. 2라운드 결과는 일본 2-2 세네갈 및 폴란드 0-3 콜롬비아.

스포츠방송 ESPN이 러시아월드컵 H조 3라운드에 앞서 자체 알고리즘 ‘사커 파워 인덱스’로 공개한 승률은 일본 36%-폴란드 37%다. 무승부는 27%.

러시아월드컵 직전 FIFA 랭킹은 일본 61위, 폴란드 8위. 2002년 이후 상대전적은 1전 1승으로 일본이 폴란드에 앞선다.

일본-폴란드 A매치는 5937일(16년 3개월 1일) 만이다. 2002년 3월 28일 평가전은 원정팀 일본이 폴란드를 2-0으로 꺾었다.

일본은 6회 연속 월드컵 본선 진출, 폴란드는 12년 만이자 8번째 참가다. 최고 성적은 일본 2002·2010년 대회 9위 및 폴란드 1974·1982년 대회 3위.

러시아월드컵 H조 3차전에 임하는 일본은 폴란드가 2연패로 조기 탈락했어도 방심은 금물이다.

일본과 싸우는 폴란드가 16강 좌절과 상관없이 상처받은 세계 톱10의 명성을 되찾으려 한다면 좋은 경기력이 충분히 나올 수 있다.

러시아월드컵 H조 3라운드 일본전에 폴란드는 수비 핵심 카밀 글리크(모나코) 선발 복귀라는 긍정적인 소식도 있다.

2016-17 프랑스 리그1 베스트11 카밀 글리크는 러시아월드컵 본선 대비 훈련 도중 어깨를 다쳐 4~18일 전력에서 이탈했다. 콜롬비아와의 H조 2차전 교체 투입에 이어 생애 첫 월드컵 스타팅 기용을 준비한다.

조별리그 2라운드까지 일본은 1승 1무 4득점 3실점 승점 4로 세네갈과 같으나 FIFA 페어플레이 포인트로 우위를 점하여 러시아월드컵 H조 1위다. 1승 1패 4득점 2실점 승점 3의 콜롬비아가 3위.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러시아월드컵 H조 3차전에서 일본은 폴란드에 져도 같은 시간 세네갈이 콜롬비아를 이긴다면 토너먼트 참가자격을 얻는다.

세네갈-콜롬비아가 무승부로 끝나거나 아예 콜롬비아가 세네갈을 이기는 상황이 일본 폴란드전 패배와 함께 발생해도 골득실차로 16강 합류팀을 가린다.

‘사커 파워 인덱스’ 러시아월드컵 H조 조별리그 통과 가능성을 보면 일본은 폴란드전 승률이 시원치 않음에도 81%로 으뜸이다. 콜롬비아가 61%, 세네갈이 58%로 평가됐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