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나리’ 마리, 시母 “시집살이 시켜볼까?” 말에 “안 돼요”

기사입력 2018.07.18 21:32:3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나리’ 마리 사진=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마리가 시어머니의 “시집살이 시켜볼까”라는 말에 유연하게 대처했다.

18일 오후 방송된 MBC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에서는 마리가 시어머니와 네일 데이트를 나섰다.

이날 시어머니는 네일숍에 처음 가봤다며 “네일아트 한번 하고 재밌고, 예뻐서 또 하고 싶어지면 어떡하지?”라고 말했다. 그러자 마리는 “또 하면 되죠. 제가 열심히 벌어볼게요 어머니”라고 말해 시어머니를 웃게 했다.

시어머니는 마리의 네일을 제거하는 모습을 보며 “집 공사하는 것 같다”면서 네일숍 직원에게 “일반손님보다 좀 길죠?”라고 물었다.

이어 “전에 나 결혼하고 아기 낳았는데 손톱이 그때는 더 길었다. 아기 낳고 목욕시키는데 시어머니가 자르라더라. 나는 안 자르고 싶었다”고 얘기해 눈길을 끌었다.

여기에 시어머니는 “나도 시집살이 좀 시켜볼까? 며느리?”라고 물었고, 마리는 “안 돼요. 어머니”라고 대처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