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배드파파’ 김재경, 보이시 눈빛부터 짝 다리까지…털털美 폭발

기사입력 2018.09.26 14:52:1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배드파파’ 김재경 사진=호가엔터테인먼트

[MBN스타 김솔지 기자] MBC 새 월화드라마 ‘배드파파’ 김재경이 덜 말린 머리에 짝 다리를 하고 앉아 털털함을 발산하는 ‘광역수사대 야근 컷’을 선보였다.

‘배드파파’는 좋은 아빠가 되기 위해 나쁜 인간이 되기로 결심한 가장의 치열한 투쟁을 그려내는 드라마. 직접 링을 지어 완성한 ‘실감액션’, 따뜻하고 애잔한 ‘가족애’ 그리고 의문의 신약이라는 ‘판타지적 요소’가 더해져 새로운 3박자를 갖춘 신선한 드라마로 주목 받고 있다.

김재경은 여성 최연소 경위진급을 달성한 실력파 형사 차지우 역할을 맡았다. 검거 현장에서는 거침없이 몸을 던져 범인을 제압하는 열혈 형사로 활약하지만, 파트너 형사이자 선배 유지철(장혁 분)에게는 따뜻한 위로를 건넬 줄 아는 ‘의리파 후배’의 면모를 갖춘 캐릭터다.

이와 관련 차지우(김재경 분)가 사건 파일이 빼곡하게 꽂혀있는 비좁은 광역수사대 안에서 거침없는 걸크러시 매력을 뿜어내고 있는 장면이 포착됐다. 지우는 덜 젖은 머리가 상관없다는 듯 두툼한 수건을 목에 턱 걸치더니 손톱깎이를 들고 심드렁한 눈빛을 드리운다. 그 때 누군가 지우의 손을 쥐자 턱하고 뿌리친 후‘까칠한 눈빛을 발산하는 것.

젖어있는 머리, 터프하게 걸친 수건, 보이시한 눈빛이 광역수사대의 어수선한 분위기와 완벽히 어우러지고 있는 가운데, 과연 지우가 야근을 하게 된 배경은 무엇인지, 지우의 활약은 어디까지 이어질 지 궁금증을 자아내고 있다.

그런가하면 김재경의 ‘털털한 야근 현장’은 지난 8월 27일 경기도 파주시에 위치한 세트장에서 촬영됐다. 첫 형사 캐릭터를 소화하기 위해 18년 만에 단발머리로 변신하는 등 심혈을 기울였던 김재경은 매 촬영 마다 이전에는 볼 수 없던 소탈함을 한껏 드러내며 차지우 역에 올인 중인 상태.

이날 촬영에서 역시 광역수사대 세트장 안에서 자연스럽게 녹아든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끊임없이 자세를 고쳐 잡고, 함께 했던 연기자들과 의논하는 등 적극적인 열정을 내뿜으며 촬영에 임했다.

제작진은 “형사 역할 첫 도전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만큼 그야말로‘찰떡’같이 캐릭터를 소화해 내고 있다”라며 “의리파 후배이자 속 깊은 친구, 그리고 누군가의 딸로써 극에 스릴과 감동을 더해줄 김재경 표 차지우에 대해 많은 기대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배드파파’는 오는 10월 1일 오후 10시에 첫 방송된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