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여우각시별’ 이제훈·채수빈, 운명적 첫 만남…“우연은 없어”

기사입력 2018.10.01 22:20:5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여우각시별’ 이제훈 채수빈 사진=‘여우각시별’ 방송 캡처

[MBN스타 김솔지 기자] ‘여우각시별’ 이제훈과 채수빈이 첫 등장했다.

1일 오후 방송된 SBS ‘여우각시별’에서는 이수연(이제훈 분)과 한여름(채수빈 분)의 첫 만남이 그려졌다.

이날 한여름은 과거에 ‘세상에 우연 같은 건 없어. 인생에서 일어나는 모든 일에는 다 이유가 있는 법이지’라고 말한 아버지의 말을 떠올렸다.

한여름은 ‘그날의 우연이 그랬다. 하필 그때 비가 내리기 시작했고, 하필 그가 거기 서있었다. 그리고 믿지 못할 일이 벌어졌다’고 생각했다.

한여름은 출근길에 비가 내리자 한 가게 앞에서 잠시 비를 피했다. 그러다 이수연에게 빗물이 튀었고, 한여름은 사과했다. 그러나 이수연은 말없이 한여름을 바라봤다. 이때 한여름의 목에 걸려있던 목걸이가 이수연의 팔에 붙었다.

한여름은 목걸이를 떼어 내려 했지만 쉽지 않았고, 이수연이 힘을 줘 떼어낸 뒤 자리를 떠났다.

한여름은 이수연의 뒷모습을 바라보며 “이상하게 낯이 익네. 어디서 봤더라”라고 말했다.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