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설렘주의보’ 윤은혜, 천정명에 “이제 위장 커플은 아냐” 부끄

기사입력 2018.11.21 23:13:1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윤은혜 천정명 사진=MBN ‘설렘주의보’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설렘주의보’ 윤은혜가 천정명에 부끄러운 모습을 드러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N ‘설렘주의보’에서는 차우현(천정명 분)이 윤유정(윤은혜 분)의 집을 떠났다.

이날 차우현은 “사람을 안아 들었는데도 거뜬하더라. 환자들이 기다리고 있고 병원을 오래 비웠다”며 집을 나가기로 했다.

이에 윤유정은 차우현을 병원에 데려다주었다. 차우현은 헤어짐이 아쉬운 듯 “우리 위장데이트 또 안하나”라며 운을 뗐다.

윤유정은 “그러게..”라고 말하면서도 “우리 이제 위장 커플은 아니지 않나”라며 부끄러운 모습을 보였다.

한편 윤유정과 차우현 뒤를 쫓는 기자들이 나타나 두 사람을 의심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