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휘인, 부친 사기 논란에 가정사 고백…“여론 急반전→응원”(종합)

기사입력 2018.11.28 09:44:07 | 최종수정 2018.11.28 10:31:3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휘인 부친 사기 논란 사진=DB

[MBN스타 안윤지 기자] 그룹 마마무 멤버 휘인에게도 부친 사기설이 제기됐다. 이에 그는 가정사까지 고백하며 일이 원만하게 해결되길 바란다는 입장을 밝혔고, 그의 진심은 대중의 응원을 받았다.

지난 27일 휘인은 소속사 RBW를 통해 아버지 사기 논란에 대한 자신의 입장을 전했다.

그는 “친아버지의 보살핌을 받지 못하고 자랐으며, 친아버지는 가정에 무관심했고 가정으로서 역할도 등한시했다. 때문에 가족들은 예기치 못한 빚에 시달렸다”고 말했다.

이어 “부모님은 2012년 이혼하셨지만, 어머니는 몇 개월 전까지 신용불량자로 살아야했다”며 “이혼 후 아버지와 떨어져 살았지만 많은 피해는 어머니와 내가 감당해야했다”고 털어놨다.

또한 휘인은 “친아버지에게 더 이상 피해를 주는 일 없게 해달라고 부탁했고, 그 이후 몇차례 연락이 왔으나 받지 않았다. 지금까지 아무 교류도 없고 연락이 오간적도 없으며 어디에 사는지도 모른다”고 고백했다.

그럼에도 그는 가족과 상의해 피해자와 관련한 사건은 원만히 해결하려는 노력을 보였다.

앞서 마이크로닷은 부모 사기설에 대해 알아보지도 않고 “절대 아니다”란 입장을 보였으며 도끼는 일을 해결했지만, SNS를 통해 경솔한 발언으로 일을 키웠다. 그러나 휘인은 자신의 현 상황을 똑 부러지게 밝혔을 뿐만 아니라 사건까지 바로 잡을 의지를 보였다.

휘인의 태도는 여론을 반전시키는 효과를 일으켰고, 대중은 그를 향해 응원의 목소리를 높이고 있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이선균·최우식, ‘기생충’ 수상에 기쁨의 포옹 [..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박소담, 美배우조합상서 수상 믿기지 않..
‘기생충’ 팀, 美배우조합상서 받은 트로피 손에 ..
남우주연상에 빛나는 브라이언 콕스 [MBN포토]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 여전한 슈트핏 [MBN포토]
 
봉준호 감독, ‘기생충’ 호명에 만세~[포토]
골든글로브 봉준호, 트로피 받고 함박미소 [포토]
피비 월러 브릿지, ‘골든글로브’ 여우주연상 [MB..
브래드피트, 훈내가 폴폴 [MBN포토]
 
이선균, SAG 최고 영예 작품상 수상에 ‘함박미소’..
송강호X이정은, 봉준호 감독 수상 축하 [MBN포토]
골든글로브서 공로상 수상한 톰 행크스 [MBN포토]
조여정-이정은, 드레스 시선강탈 [MBN포토]
 
‘기생충’ 송강호→박소담, 韓영화 위상 높인 주인..
봉준호 감독, ‘기생충’으로 외국어영화상 수상 [..
봉준호, 외국어영화상 받았어요 [MBN포토]
‘기생충’ 수상 기대해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