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죽어도 좋아’ 강지환X백진희X공명, 매출 올리기…박솔미와 정면승부(종합)

기사입력 2018.11.28 23:11:1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죽어도 좋아’ 공명 사진=KBS2 ‘죽어도 좋아’ 캡처

[MBN스타 안윤지 기자] ‘죽어도 좋아’ 배우 백진희와 공명이 가리봉점 치킨집으로 지원 왔다. 이에 세 사람과 직원들은 가리봉점 살리기에 도전, 박솔미와 정면승부를 펼친다.

28일 오후 방송된 KBS2 ‘죽어도 좋아’에서는 강준호(공명 분)와 이루다(백진희 분)이 가리봉동점 치킨집에서 일하기 시작했다.

이날 이루다는 백진상(강지환 분) 집에서 술을 마시다가 잠들었다. 이때 이루다에게 오는 전화를 백진상이 받았고, 강준호는 화가 나 덜컥 백진상의 집으로 향했다.

강준호는 백진상에게 “혹시 이루다 좋아하냐”고 물었고, 백진상과 이루다는 화를 내며 “절대 좋아하지 않는다. 어림 반푼어치도 안 되는 소리다. 강 과장은 멋부리는 거 좋아하더니 머리를 폼으로 달고 다니나”고 윽박질렀다.

이에 강준호는 자신의 할아버지에게 가서 가리봉동점으로 가겠다고 먼저 말했고, 세 사람은 서로 각자 다른 목적으로 뭉치게 됐다.

가리봉동점 직원들 또한 백진상과 함께 하기로 결정했다. 백진상은 치킨 가격을 50%로 낮춰 받기 시작했고, 순이익은 마이너스이지만 매출은 2배 이상 뛰는 쾌거를 얻었다.

유시백(박솔미 분)이 치킨집을 없애기 위해 왔었고 주변 치킨집 사장들도 주변을 둘러쌌다. 유시백과 백진상은 서로 신경전이 오갔고 결국 백진상이 그를 이겼다.

유시백은 백진상에게 “너 진짜 죽여버려”란 말을 하려는 틈에 누군가 이루다를 미뤄 유시백을 넘어지게 했다.

이에 백진상은 “죽음을 향해 느려지던 심장이 그 순간 롤러코스터를 타듯 뛰기 시작했고 이대리에게 날 좋아할 자격을 주기로”라며 큰 착각에 빠졌다.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기생충’ 황금종려상, 역사적인 순간 [MBN포토]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칸영화제 주인공’ 봉준호 감독 [MBN포토]
봉준호 감독, 장쯔이 포옹에 깜짝 [MBN포토]
닐 슈나이더, 칸 영화제 빛내는 훈훈한 외모~ [MBN..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호명에 진한 포옹..
 
‘기생충’ 봉준호 감독-송강호 ‘황금종려상 트로..
봉준호 감독 ‘송강호, 위대한 배우이자 나의 동반..
봉준호 감독, 韓 최초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주먹 불끈 쥐고~ [MBN포토]
 
봉준호 감독 ‘송강호에게 영광을~’ [MBN포토]
송강호 ‘기쁨의 순간’ [MBN포토]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수상한 봉준호 감독 [MBN포토]
실베스터 스탤론, 파즈 베가와 ‘칸 빛내는 다정함..
 
송강호-봉준호 감독 ‘칸영화제의 주인공’ [MBN포..
장쯔이, 봉준호 감독에 축하 포옹 [MBN포토]
‘기생충’ 봉준호 감독, 황금종려상 들고~ [MBN포..
실베스터 스탤론 ‘람보의 거대한 팔’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