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정두홍 인종차별 “할리우드서 텃세 심했다…이병헌과 극복”

기사입력 2019.05.27 09:42:22 | 최종수정 2019.05.27 10:12:3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정두홍 인종차별 사진=‘집사부일체’ 방송 캡처

무술감독 정두홍이 할리우드에서 인종차별을 당했다고 밝혔다.

지난 26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지난주에 이어 정두홍이 출연했다.

이날 정두홍은 “배우 이병헌 씨가 영화 ‘지 아이 조’ 무술을 맡아달라고 부탁해 할리우드에 같이 갔다. 처음에는 너무 힘들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나는 한 명의 한국인이고, 할리우드 전담 액션팀 안에 있으니까 인종차별도 있고, 텃세도 있었다. 영화 관계자도 내가 나이가 많은데 잘 할 수 있겠냐고 걱정했다”고 털어놨다.

그는 “이병헌 씨도 걱정되듯이 이야기 하더라. 그런데 내가 ‘병헌아, 나 쟤들한테 안 질 자신 있어’라고 딱 한 마디 했다. 다른 것보다 정두홍이 하는 대한민국 액션을 보여주고 싶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멤버들이 대역 없이 실제 액션신 촬영에 도전해 영화 같은 긴장감을 선사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김솔지 기자 solji@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진영X화사, 비닐의상 입고 댄스..파격+아찔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트와이스, 이 비주얼 실화? [포토]
박보검, 진행도 잘하고 얼굴도 잘생기고 [포토]
달라 달라~있지, 흥 넘치는 무대 [포토]
김양 ‘애교 가득 무대매너’ [포토]
 
BTS, 아미 고마워요 [포토]
2019 ‘마마’ 대상 방탄소년단, 무대도 월클 [포토..
트로트가수 김양 ‘시원한 가창력’ [포토]
김양 ‘신나는 트로트의 맛’ [포토]
 
방탄소년단 출격, 2019 ‘MAMA’ 불타오르네 [포토]
박진영X마마무, 이것이 바로 콜라보다 [포토]
김양 ‘최고랍니다~’ [포토]
한혜진 ‘주체할 수 없는 트로트 흥’ [포토]
 
2019 ‘마마’ 박보검, 물 흐르듯 진행 [포토]
트와이스 정연, 상받고 소리질러 [포토]
김양 ‘섹시한 매력은 덤~’ [포토]
한혜진 ‘열창으로 분위기 후끈’ [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