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일로 만난 사이’ 오늘(24일) 첫방‥유재석X이효리X이상순 고된 노동 시작

기사입력 2019.08.24 10:10:4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로 만난 사이 첫방 사진=tvN ‘일로 만난 사이’

‘일로 만난 사이’가 오늘(24일) 첫 방송 하는 가운데 방송인 유재석과 가수 이효리 이상순 부부의 노동이 시작된다.

24일 오후 방송되는 tvN ‘일로 만난 사이’에서는 이효리와 이상순이 유재석과 함께 제주도 녹차밭을 찾아 노동에 나선다.

앞서 진행된 녹화에서는 세 사람이 처음 부여받은 임무는 6년동안 방치해 야생에 가까운 녹차나무 밀림이 되어버린 차밭에 말이 지나다닐 수 있을 정도로 가지를 정리해 곧은 길을 만드는 것이었다.

유재석은 프로그램 런칭 전 "땀 흘려 일하면 보람차다"고 말해온 것과는 사뭇 다른 '리얼'한 모습을 여과없이 드러내 웃음을 안겼다. 쪼그려 앉아 낫질을 하고, 질긴 가지와 엉킨 덤불을 가위로 잘라내야 하는 고된 노동이 시작되자, 유재석은 "상순씨, 미안해요. 나 이런 건 줄 몰랐어요"라며 게스트로 초대한 것을 사과했다.

특히, 노동 시작 10여분 경과 즈음부터 "허리가 너무 아프다", "이건 거의 밀림이야"라며 시작된 유재석의 고충 토로는 노동 시간이 경과할수록 "배가 너무 고파. 뱃가죽이 붙을 정도로!"라며 본인도 믿기지 않는 허기를 호소하기에 이르고, 급기야 "효리야!!! 나 물 좀 줘!!!"하는 절규에까지 이르러 폭소를 선사했다.

유재석과 이효리의 케미는 말 한 마디도 그냥 넘어가지 않는 초특급 설전을 보였다. 계속되는 유재석의 고충 토로에 이효리는 "1분에 1미터씩 가야하는데 이런 토크 할 시간을 줄이자", "맨날 서서 토크만 하다 허리 숙여 일하려니 힘들지"라고 직언을 쏟아내 유재석을 당황하게 만들었다.

특히, 유재석과 첫 만남을 어색해하며 묵묵히 일만 하던 이상순의 반전 매력이 이목을 사로잡았다. 이상순은 일에 치인 유재석의 여과 없는 모습에 "어후~~ 원래 이러셔??"라며 입을 뗀 것을 시작으로, "형이 너무 못해서 내가 도와주고 있어", "한 번 할 때 제대로 하면 되잖아요"라는 잔소리까지 내뱉으며 이효리의 남편 포스를 뽐낸다. 이날 이상순은 마침 초록색 상의를 입고 와, 녹차밭의 풍경과 한 데 어우러지며 '풀아일체' 노동을 선보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소유 ‘환호하는 관객에게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트롯가수 김소유 ‘믿고 듣는 가창력’ [MBN포토]
차정원 ‘돋보이는 옆라인’ [MBN포토]
이고은 ‘조보아 언니와 닮았나요?’ [MBN포토]
김은수 ‘드라마 시크릿 훈훈 담당’ [MBN포토]
 
차정원 ‘우아한 손인사’ [MBN포토]
차정원 ‘심쿵 눈맞춤’ [MBN포토]
류승수 ‘인형 든 꽃다발 선물에 미소 활짝’ [MBN..
정연주 ‘쫑파티룩은 핑크 계열로~’ [MBN포토]
 
차정원 ‘화사한 미모’ [MBN포토]
노광식 ‘논현동 밝히는 훈훈한 미소~’ [MBN포토]
류승수 ‘시원한 눈웃음~’ [MBN포토]
박해진 ‘꽃을 든 남자의 정석’ [MBN포토]
 
차정원 ‘밑에서 봐도 굴욕 없네~’ [MBN포토]
노광식 ‘드라마 시크릿으로 곧 만나요~’ [MBN포토..
김은수 ‘우월한 기럭지 뽐내며~’ [MBN포토]
박해진 ‘달달한 손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