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황현희, 샘 해밍턴 흑인 분장 비판에 “형의 말하는 방식이 잘못”

기사입력 2017.04.22 14:13:0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황현희가 개그우먼 홍현희의 흑인 분장을 지적한 샘 해밍턴을 비판하는 글을 SNS에 올렸다

개그맨 황현희가 개그우먼 홍현희의 흑인 분장을 지적한 샘 해밍턴을 비판하는 글을 SNS에 올렸다.

22일 황현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샘 형. 형의 말하는 방식이 잘못되어서 공개적인 자리에 올린다"며 긴 글을 시작했다.

그는 "단순히 분장한 모습을 흑인 비하로 몰아가는 형의 성급한 일반화의 오류는 영구, 맹구라는 캐릭터는 자폐아들에 대한 비하로 해석될 수 있다"며 "예전에 시커먼스라는 오랫동안 사랑받았던 개그도 흑인 비하인 건가?"라고 말했다. 이어 샘 해밍턴이 아들 윌리엄과 함께 출연중인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언급하며 "이런 식으로 풀어가면 '슈퍼맨이 돌아왔다'는 경제적으로 여유롭지 못한 부모들에게 상대적 박탈감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해석될 수도 있다"는 말을 덧붙였다.

또 "하지만 프로그램이나 형의 의도는 저런 게 아니지 않냐. 한심하다는 표현은 적절치 못했다고 생각한다"고 자신의 생각을 표현했다. 그러나 이 글이 논란이 됐고, 현재는 삭제한 상태다.

앞서 샘 해밍턴은 지난 19일 방송된 SBS 개그프로그램 '웃찾사'에서 홍현희가 '블랙 페이스' 분장을 한 것을 두고 "진짜 한심하다. 인종을 그렇게 놀리는 게 웃긴가"라고 일침을 가한 바 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소리꾼’ 박성우, 다같이 즐겨요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횡성에 뜬 훈훈한 박성우 [MBN포토]
조주한, 화려한 퍼포먼스 [MBN포토]
포코아포코, 자연스럽게 찰칵 [MBN포토]
카디, 하트도 개성있게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슈퍼밴드2’ 크랙실버, 훈훈한 미소 [MBN포토]
카디, 누구보다 포즈는 익사이팅하게 [MBN포토]
 
박성우, 진지하게 열창 [MBN포토]
조주한, 부채들고 얼쑤 [MBN포토]
크랙실버, 강렬한 메이크업 [MBN포토]
시네마, 손가락으로 만드는 C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슈퍼밴드2’ 시네마, 사랑의 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