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영애, 송승헌과 벌써 ‘케미 甲’…‘사임당’ 내년 9월까지 어떻게 기다려

기사입력 2015.11.23 18:25:48


이영애, 송승헌과 벌써 ‘케미 甲’...‘사임당’ 내년 9월까지 어떻게 기다려

[김조근 기자] 사임당 이영애 송승헌 이미컷 공개에 드라마 팬들의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SBS 드라마 '사임당, the Herstory'(이하 '사임당') 측은 30일 이영애와 송승헌의 캐릭터 이미지 컷을 첫 공개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영애, 송승헌과 벌써 ‘케미 甲’...‘사임당’ 내년 9월까지 어떻게 기다려



이영애는 한국 미술사를 전공한 대학강사와 신사임당 1인2역을 맡아, 우연히 발견한 사임당 일기와 의문의 미인도에 얽힌 비밀을 풀어나가는 과정을 과거와 현재를 오가며 다채로운 연기로 그려낼 예정이다.

송승헌이 연기하는 이겸은 어린 시절 사임당과의 운명적 만남을 시작으로 평생 그녀만을 마음에 품고 지고지순한 사랑을 바치는 '조선판 개츠비'. 사임당과 사랑을 넘어 예술로 공명하는 그는 머리부터 발끝까지 예술혼으로 가득 찬 자유영혼의 소유자지만, 불의와 타협하지 않는 올곧은 신념으로 절대 군주에게도 직언을 서슴지 않는 불꽃같은 삶을 산 인물이다.

공개된 사진 속 이영애와 송승헌은 마치 한 폭의 동양화를 연상케 한다. 특히, 어딘가를 향한 두 사람의 애틋하고 그윽한 눈빛에서 전해지는 신비로운 분위기는 보는 이들의 시선을 사로잡는다.

지난 19일 경기도 화성에서 진행된 이날 촬영에서 두 사람은 존재만으로도 범접할 수 없는 아우라는 뿜어내며 촬영장을 압도했다. 오배자로 물들인 단아한 한복을 입고 쓰개치마를 쓴 채 카메라를 응시하는 이영애의 신비스럽고 고혹적인 모습은 미인도를 보는 듯 감탄을 자아낸다.

송승헌 역시 도회적이고 세련된 이미지를 벗고 머리부터 발끝까지 이겸 역에 완벽하게 몰입한 모습이다. 먹색과 자색의 조화가 멋스러운 답호를 입고 황량한 벌판에 서서 사임당을 바라보는 송승헌의 결연하고도 아련한 눈빛이 인상적이다. 보기만 해도 애틋함이 전해지는 두 사람의 남다른 '케미'가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한층 끌어 올리고 있다.

드라마 제작 관계자는 "몰입도 높은 감정선이 만들어내는 두 사람만의 특별한 연기 시너지가 대단하다"며 "두 배우에 대한 제작진의 신뢰도가 높다. 좋은 작품을 위해 최선을 다해 제작에 임하고 있으니 '사임당'에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사임당'은 조선시대 사임당 신 씨의 삶을 재해석한 작품으로 천재화가 사임당의 예술혼과 불멸의 사랑을 그린다. 지난 8월부터 촬영에 돌입한 '사임당'은 높은 완성도를 위해 100% 사전 제작되며, 2016년 SBS를 통해 방송된다.

이영애

김조근 기자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한보름, 시크+모던 패션의 정석 [MBN포토]
NCT드림, 슈트 입고 남성미 매력 뿜뿜 [MBN포토]
전현무X진세연, 소리바다 어워즈 MC의 위엄 [MBN포..
TOO(티오오), 소리바다 어워즈 블루카펫 밟고 방긋..
 
문가영, 머리부터 발 끝까지 사랑스러워 [MBN포토]
크래비티, 시그니처 포즈로 찰칵 [MBN포토]
2020 소리바다 어워즈, 귀염뽀짝 MCND 참석 [MBN포..
소리바다 어워즈에 나타난 백마탄 왕자님 아스트로..
 
문가영, 미모로 시상식 접수 [MBN포토]
이달의 소녀, 블랙으로 의상 통일 [MBN포토]
에이비식스, 대휘는 인형으로 왔어요 [MBN포토]
스트레이키즈, 동화 속에서 튀어 나온 거 아니야? ..
 
있지, 예쁨+도도함이 있지 [MBN포토]
네이처, 큐티+섹시 의상입고 참석 [MBN포토]
하성운, 혼자서도 꽉 채우는 무게감 [MBN포토]
공원소녀, 오늘은 시크 장착한 블랙 콘셉 [MBN포토]
 
NCT드림, 슈트 입고 남성미 매력 뿜뿜 [MBN포토]
전현무X진세연, 소리바다 어워즈 MC의 위엄 [MBN포..
TOO(티오오), 소리바다 어워즈 블루카펫 밟고 방긋..
다비이모 김신영, 소리바다 어워즈 참석 쾅 [MBN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