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집으로 가는 길, 실화 ‘장미정 사건’ 배경으로 제작

기사입력 2013.11.13 08:25:12


‘집으로 가는 길’

영화 ‘집으로 가는 길’이 실화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집으로 가는 길’은 2004년 10월 30일 프랑스 오를리 공항에서 마약 운반범으로 오인돼 대서양 건너 외딴 섬 마르티니크 감옥에 수감된 평범한 한국인 주부의 실화를 그린 영화다.

‘장미정 사건’은 당시 장 씨가 남편 후배의 부탁으로 원석이 담긴 가방을 운반하는 부탁을 받았다. 하지만 그 가방에는 원석이 아닌 마약이 들어있었고, 이를 운반하는 과정에서 장 씨는 마약소지 및 운반죄로 검거돼 현지 교도소에서 수감 생활을 하게 됐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집으로 가는 길, ‘집으로 가는 길’이 실화를 배경으로 만들어진 것으로 알려져 화제다. 사진=DB

특히 이는 지난 2006년 KBS 시사프로그램 ‘추적60분’에서 일명 ‘장미정 사건’으로 소개되며 세상에 널리 알려지게 됐다.

‘집으로 가는 길’의 연출은 방은진 감독이 맡았으며, 마약범으로 오인돼 마르티니크 섬 감옥에 수감된 평범한 주부 정연 역은 전도연이, 아내를 구하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남편 종배 역은 고수가 맡았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집으로 가는 길 빨리 보고 싶다” “이 사건 너무 안타까웠는데..” “배우들 연기 기대됨” 등의 다양한 반응을 보였다.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안성훈, “소원을 말해봐” [MBN포토]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안성훈, ‘제 매력에 빠져보시겠습니까?’ [MBN포토..
안성훈, 내가 바로 빌런이다 [MBN포토]
안성훈, 요술램프를 한 손에 들고 [MBN포토]
르네 젤위거, 美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받았어요~ [M..
 
‘미스터트롯’ 안성훈, ‘깜찍하게 입술 츄~’ [M..
안성훈, 나의 칼을 받아라 [MBN포토]
호아킨 피닉스, 남우주연상 트로피 꼭 쥐고~ [MBN포..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멋짐+훈훈 폭발한 안성훈 [MBN포토]
‘어린왕자’로 완벽 변신한 안성훈 [MBN포토]
송강호→조여정, ‘기생충’ 4관왕에 활짝 핀 웃음..
산드라오, 베이지색 드레스로 우아美 발산~ [MBN포..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봉준호 감독, 4관왕의 품격 있는 자태…“트로피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