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프리즘] SBS VS KBS의 ‘질투의 화신’ 편성싸움에 공효진만 등 터졌다

기사입력 2016.04.22 01:01:05


고래 싸움에 새우등이 터졌다. KBS와 SBS의 기싸움에 공효진만 난처한 상황이 됐다.

21일 SBS는 조정석, 공효진이 주연을 맡은 드라마 ‘질투의 화신’이 8월에 편성됐다고 밝혔다.

‘질투의 화신’ 편성 소식이 전해지자 KBS는 발끈하고 나섰다. ‘질투의 화신’은 본래 KBS에서 편성을 논의 중이었던 작품이었다. KBS는 “뒷통수를 맞았다”고 표현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KBS는 “‘함부로 애틋하게’ 후속작으로 편성을 확정하고 제작사와 세부 사항을 조율 중이었다. ‘질투의 화신’ 측의 무리한 요구까지 다 맞춰서 편성까지 변경했는데 상도의에 반했다”고 불쾌한 심경을 토로했다.

이 때 문제가 된 것은 KBS가 ‘질투의 화신’이 SBS에 편성된 것이 여주인공 공효진이 내건 무리한 조건 때문이라고 주장하면서다. KBS는 공효진 측이 제작진 선정부터 촬영 시기까지 조절을 요구했다고 했다.

이에 제작사인 SM C&C가 급하게 공식 입장을 내놓으며 수습에 나섰다. 제작사는 “‘질투의 화신’은 SBS 내부 PD로 결정해 진행할 예정이다. 배우가 외주 PD에 대해서 언급한 적도 없다”며 “SM C&C는 사실이 아닌 내용으로 배우에게 피해를 끼친 점에 대해 유감스럽게 생각한다”고 전했다.

방송사들의 싸움에 가운데 끼게 된 공효진만 난감하게 됐다. 아직 방송도 되지 않은 드라마 때문에 공효진은 제작진을 애먹이는 여배우라는 이미지를 얻게 됐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93회 아카데미] 윤여정, ‘미나리’로 받은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믿기 어려운 조합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담기 힘든 투샷 [MBN포토]
윤여정, 상 받고 기쁨의 함박미소 [MBN포토]
 
윤여정,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꽉쥐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꼭 [MBN포토..
함박미소 선보인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들고 [MBN포토..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여우조연상 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수상, 트로피 손에 꼭 들고 [MBN포..
윤여정,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