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달의 연인’ 이준기-아이유, 운명적인 첫 만남 뒤에 숨겨진 비밀은?

기사입력 2016.08.01 09:23:47



‘달의 연인’ 이준기와 아이유가 달을 통해 신비롭고도 운명적인 첫 만남을 갖는다.

오는 29일 첫방송되는 SBS 새 월화드라마 ‘달의 연인-보보경심 려’ 측은 방송 4주 전인 1일, 개기일식을 통해 만나게 되는 두 주인공의 첫 만남 장면과 단체 포스터를 선공개했다.

‘달의 연인’은 고려소녀로 빙의된 21세기녀(女)와 차가운 가면 속 뜨거운 심장을 감춘 황자의 운명적 로맨스다. 주인공 이준기와 아이유가 맡은 4황자 왕소와 해수의 운명적인 만남의 장소는 고려시대. 이 두 사람의 신비한 만남 중심에는 개기일식이 있다는 점이 눈길을 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일식은 달이 태양을 가리는 천문현상으로 그 동안 수 많은 창작물 속에서 중요한 사건이나 주술적인 의식에서 활용되며 시각적, 상징적으로 강렬한 임팩트를 주는 주요 소재로 등장해왔다. 미국 인기 드라마 시리즈 ‘히어로즈’에서는 일식과 함께 초능력자들이 생겨나는 것으로 묘사되며 무한한 상상력을 자극했고, 영화로도 제작된 스티븐 킹의 소설 ‘돌로레스 클레이본’에서도 중요한 사건 전개의 요소가 된다. 한국의 관련 설화로는 연오랑과 세오녀 등이 있다.

무엇보다 일식 중에서도 ‘달의 연인’에 등장하는 ‘개기일식’은 지구에서 관측 시 태양의 크기와 달의 크기가 같아져 달이 완전히 태양을 가리게 되는데, 전 세계적으로 약 18개월을 주기로 한 번씩 발생하고 있지만 특정한 장소를 기준으로 할 경우에는 통계상으로 약 370년에 한 번 꼴로 발생한다는 점에서 ‘신화적 스토리의 정점’으로 손꼽힌다.

즉 ‘달의 연인’ 속 개기일식은 시청자들을 고려시대로 초대하는 차원의 문이자, 초자연적 힘에 이끌려 신비롭고 운명적으로 만나게 되는 4황자 왕소와 해수의 만남이 예사롭지 않은 신화적 러브스토리를 써 내려갈 것을 예감케 하는 대목이다.

‘달의 연인’ 측은 “화면을 아름답게 수놓을 ‘개기일식’ 장면과 운명적이고 신비로운 러브스토리를 그릴 ‘달의 연인’ 이준기-이지은의 첫 만남을 기대해달라”면서 “’달의 연인’에서 열연을 펼칠 배우들에게 응원과 기대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달의 연인’ 측은 단체포스터를 공개했는데, ‘달의 연인’인 이준기-이지은을 비롯해 강하늘, 홍종현, 남주혁, 백현(EXO), 지수 등 무게감과 아우라로 시선을 강탈하며 예사롭지 않은 이야기를 펼쳐낼 것임을 기대케 하고 있다.

한편, ‘달의 연인’은 고려 태조 이후 황권 경쟁 한복판에 서게 되는 황자들과 개기일식 날 고려 소녀 해수로 들어간 현대 여인 고하진이 써내려가는 사랑과 우정, 신의의 궁중 트렌디 로맨스다. 현재 방영 중인 '닥터스' 후속으로 오는 29일 밤 10시 첫 방송 된다.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안성훈, “소원을 말해봐” [MBN포토]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안성훈, ‘제 매력에 빠져보시겠습니까?’ [MBN포토..
안성훈, 내가 바로 빌런이다 [MBN포토]
안성훈, 요술램프를 한 손에 들고 [MBN포토]
르네 젤위거, 美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받았어요~ [M..
 
‘미스터트롯’ 안성훈, ‘깜찍하게 입술 츄~’ [M..
안성훈, 나의 칼을 받아라 [MBN포토]
호아킨 피닉스, 남우주연상 트로피 꼭 쥐고~ [MBN포..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멋짐+훈훈 폭발한 안성훈 [MBN포토]
‘어린왕자’로 완벽 변신한 안성훈 [MBN포토]
송강호→조여정, ‘기생충’ 4관왕에 활짝 핀 웃음..
산드라오, 베이지색 드레스로 우아美 발산~ [MBN포..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봉준호 감독, 4관왕의 품격 있는 자태…“트로피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