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M+명장면] ‘대박’ 최민수, 퇴장까지 강렬했다…전무후무한 ‘숙종’ 만들다

기사입력 2016.05.31 07:34:34


[MBN스타 유지혜 기자] SBS 월화드라마 ‘대박’의 최민수가 퇴장했다. 끝까지 강렬했다. 최민수는 전무후무한 새로운 ‘숙종’을 만들어냈다.

지난 30일 오후 방송된 ‘대박’에서는 이인좌(전광렬 분)의 계략으로 결국 죽음을 맞이하는 숙종(최민수 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인좌는 계략을 짜 숙종이 아편에 중독되도록 만들고, 대길(장근석 분)의 친아버지 존재를 두고 연잉군(여진구 분)과 대길의 사이를 이간질했다. 희량(최진호 분)과 연합해 대길에 왕위를 이어 받으라며 부추기기도 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지만 대길은 넘어가지 않았다. 그는 넘어가는 척하며 그들의 계략을 간파, 희량을 잡아들였다. 대길은 자신이 백성으로 살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숙종은 후에 연잉군을 불러 “대길과는 손을 잡지도, 척을 지지도 마라. 네가 살 길은 마련해두고 가겠다”는 말을 남기고 세상을 떠났다. 여느 숙종과 달리, 최민수가 만든 숙종은 끝까지 카리스마 넘치고 노련한 왕이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그런 숙종을 만들어낸 최민수의 퇴장에 시청자들은 박수를 보내고 있다. 과연 최민수의 퇴장 뒤에도 ‘대박’은 지금처럼 안정적인 성적을 거둘 수 있을지 눈길이 모아진다.

유지혜 기자 yjh0304@mkculture.com/페이스북 https://www.facebook.com/mbnstar7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유준상-조병규-김세정-염혜란 ‘오늘은 국수집 휴업..
김세정 ‘경이로운 소문 본방사수 해주세요~’ [MB..
‘낮과 밤’ 남궁민-김설현-이청아-윤선우 ‘재미 ..
이청아 ‘낮과 밤 본방사수 부르는 카리스마’ [MB..
 
염혜란 ‘힐링 하트’ [MBN포토]
조병규 ‘소문이 비율 경이롭죠?’ [MBN포토]
남궁민-김설현-이청아-윤선우 ‘낮과 밤 기대해주세..
이청아 ‘걸크러시’ [MBN포토]
 
유준상-조병규-김세정-염혜란-유선동 감독 ‘본방사..
김세정 ‘경이로운 하트’ [MBN포토]
윤선우 ‘비밀스럽게 잘생김’ [MBN포토]
남궁민 ‘사탕 같은 달콤한 미소’ [MBN포토]
 
유준상 ‘경이로운 소문 악귀 아니고 카운터입니다..
김세정 ‘도하나한테 안 반하나’ [MBN포토]
이청아 ‘전구 필요 없는 환한 미모’ [MBN포토]
남궁민 ‘내가 바로 낮과 밤 기둥’ [MBN포토]
 
김세정 ‘경이로운 소문 본방사수 해주세요~’ [MB..
‘낮과 밤’ 남궁민-김설현-이청아-윤선우 ‘재미 ..
이청아 ‘낮과 밤 본방사수 부르는 카리스마’ [MB..
남궁민 ‘수염도 잘 어울리죠?’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