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안재현 측 “구혜선에 이혼 소송 제기‥정준영+염문설 법적 대응”(공식)

기사입력 2019.09.05 17:24:56 | 최종수정 2019.09.05 17:37:3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안재현 이혼 소송 사진=DB

배우 안재현이 구혜선에 이혼 소송을 제기한 가운데 가수 정준영과 얽힌 루머 및 염문설에 대해 법적 대응한다.

안재현 법률 대리인 방정현 변호사는 5일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구혜선을 상대로 이혼 소송를 제기, 법적 증거를 통해 법원의 판단을 받는 게 옳다고 생각한다. 현 단계에서 형사고소는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방 변호사는 “구혜선의 발언으로 상당 부분 과장 및 왜곡된 것을 확인했다”며 “이로 인해 안재현 씨의 명예가 심각하게 훼손돼 (이 일과) 관계없는 제3자에게 확산되고 있다”고 말했다.

방정현 변호사는 앞서 불법 촬영 혐의를 받는 정준영의 카카오톡 단체 대화방 사건을 공익 신고한 변호사로 알려져 있다. 그는 이를 이유로 들며 “안재현이 개인적으로 나를 찾아온 이유도 정준영 관련 루머를 바로 잡기 위함”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정준영의 카톡에 따르면 지난 2016년 7월 제3자와의 대화에서 ‘재현이 형 안본지 1년 됨’이란 말에서 대화가 없음을 확인했다”고 전했다.

또한 여배우와 염문설에 대해서는 “결혼 전 만났던 여자친구와 찍은 것으로 확인된다”며 “이는 앞서 tvN ‘신혼일기’에도 나온 에피소드”라고 말했다.

끝으로 방정현 변호사는 “안재현은 진실이 밝혀지길 갈망하고 있다. 그러나 허위 사실과 각종 루머가 난무하는 상황에서 이혼 소송이라는 절차밖에 선택할 수 없음을 이해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안재현은 지난 2015년 KBS2 드라마 ‘블러드’를 통해 구혜선과 인연을 맺었고 이듬해 5월 결혼했다. 두 사람은 결혼 3년 만에 파경 위기에 놓인 상황이다. 구혜선은 잠정 은퇴를 선언한 가운데 안재현은 MBC 새 드라마 ‘하자있는 인간들’을 촬영 중이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윤지 기자 gnpsk1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소리꾼’ 박성우, 다같이 즐겨요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횡성에 뜬 훈훈한 박성우 [MBN포토]
조주한, 화려한 퍼포먼스 [MBN포토]
포코아포코, 자연스럽게 찰칵 [MBN포토]
카디, 하트도 개성있게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슈퍼밴드2’ 크랙실버, 훈훈한 미소 [MBN포토]
카디, 누구보다 포즈는 익사이팅하게 [MBN포토]
 
박성우, 진지하게 열창 [MBN포토]
조주한, 부채들고 얼쑤 [MBN포토]
크랙실버, 강렬한 메이크업 [MBN포토]
시네마, 손가락으로 만드는 C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슈퍼밴드2’ 시네마, 사랑의 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