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한소희 해명 “‘마이 네임’ 베드신, 제작진·배우 동의 하 진행”(전문)[공식]

기사입력 2021.11.02 12:11:35 | 최종수정 2021.11.02 16:28:5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소희 해명 사진=넷플릭스

배우 한소희 측이 ‘마이 네임’ 베드신이 사전 동의 없이 결정됐다는 의혹에 대해 해명했다.

9아토엔터테인먼트(이하 9아토엔터)는 2일 오전 공식입장을 통해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의 특정 장면을 두고 ‘사전 동의 없이 현장에서 결정 됐다’는 의혹과 관련하여 이를 바로 잡고자 한다”라고 밝혔다.

당사는 “지난 20일 작품 관련 매체 인터뷰에서 있었던 한소희의 ‘촬영 도중에 알게 됐다’라는 말이 듣는 입장에 따라 다소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판단한다”라며 “이에,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바로 잡고자 해당 장면의 결정 과정을 알려드린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해당 장면은 프리 프로덕션 단계에서 처음 논의되었으며, ‘지우’의 감정 변화를 나타내기 위하여 베드신을 촬영 할 가능성이 있다는 이야기를 주고 받았다”라며 “이에, 당시 대본이 완성된 상황이 아니었기에 촬영을 하며 캐릭터의 감정선에 따라 촬영 진행여부를 결정하는 것으로 이야기되었고, 추후 해당 장면이 ‘지우’의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그 이후 벌어지는 사건으로 인한 ‘지우’의 감정의 진폭 또한 설명할 수 있는 장면’이라는 것에 대하여 논의 후, 최종적으로 배우와 제작진 동의 하에 진행하게 되었다”라고 덧붙였다.

또한 “감독 및 작가 또한 장면을 표현하는 부분에 있어 많은 논의와 고민을 하였다”라며 “‘촬영 도중에 알게 됐다’라는 말은 고민과 논의 끝에 촬영 중 해당 장면이 최종적으로 결정되었다는 뜻으로, 뒤이어 한소희는 감독 및 작가의 고민과 의도, 동의한 내용에 대하여서도 설명하했다”라고 말했다.

재차 “모든 장면은 감독 및 작가 등 제작진과 배우가 충분히 협의 후 진행된 것 임을 알려드린다. 작품을 위한 제작진 및 동료 배우 분들의 많은 고민과 고생을 알기에, 의혹에 대하여 직접 설명드린다. 앞으로, 이에 관련된 잘못된 추측과 오해는 자제를 부탁드린다”라고 강조했다.

▶이하 9아토엔터테인먼트 공식입장 전문

안녕하세요. 9아토엔터테인먼트 입니다.

넷플릭스 시리즈 ‘마이 네임’의 특정 장면을 두고 “사전 동의 없이 현장에서 결정 됐다”는 의혹과 관련하여 이를 바로 잡고자 합니다.

지난 20일 작품 관련 매체 인터뷰에서 있었던 배우 한소희 씨의 “촬영 도중에 알게 됐다”는 말이 듣는 입장에 따라 다소 오해를 불러일으킬 수 있다고 판단합니다.

이에, 정확한 사실 관계를 바로 잡고자 해당 장면의 결정 과정을 알려드립니다.

해당 장면은 프리 프로덕션 단계에서 처음 논의되었으며, ‘지우’의 감정 변화를 나타내기 위하여 베드신을 촬영 할 가능성이 있다는 이야기를 주고 받았습니다.

이에, 당시 대본이 완성된 상황이 아니었기에 촬영을 하며 캐릭터의 감정선에 따라 촬영 진행여부를 결정하는 것으로 이야기되었고, 추후 해당 장면이 ‘지우’의 인간적인 모습을 보여주고, 그 이후 벌어지는 사건으로 인한 ‘지우’의 감정의 진폭 또한 설명할 수 있는 장면’이라는 것에 대하여 논의 후, 최종적으로 배우와 제작진 동의 하에 진행하게 되었습니다.

감독 및 작가 또한 장면을 표현하는 부분에 있어 많은 논의와 고민을 하였습니다.

이처럼 “촬영 도중에 알게 됐다”는 말은 고민과 논의 끝에 촬영 중 해당 장면이 최종적으로 결정되었다는 뜻으로, 뒤이어 한소희 씨는 감독 및 작가의 고민과 의도, 동의한 내용에 대하여서도 설명하였습니다.

모든 장면은 감독 및 작가 등 제작진과 배우가 충분히 협의 후 진행된 것 임을 알려드립니다.

작품을 위한 제작진 및 동료 배우 분들의 많은 고민과 고생을 알기에, 의혹에 대하여 직접 설명 드립니다.

앞으로, 이에 관련된 잘못된 추측과 오해는 자제를 부탁드립니다.

감사합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강예슬 ‘수요일도 밤이 좋아 활약 기대하세요’ [..
미스트롯1 비주얼 담당 정다경·강예슬 ‘예쁨 한도..
정다경 ‘애교 가득 트로트 여신’ [MBN포토]
김호중 ‘독보적인 무대’ [MBN포토]
 
강예슬 ‘어둠 밝히는 꽃미모’ [MBN포토]
정다경·강예슬 ‘사랑스런 손하트 포즈’ [MBN포토..
정다경 ‘출근길 빛내는 미모’ [MBN포토]
김호중 ‘가을밤 힐링 선물~’ [MBN포토]
 
강예슬 ‘심쿵하게 만드는 하트’ [MBN포토]
정다경·강예슬 ‘미스트롯1 비주얼 담당’ [MBN포..
가수 김호중 ‘아리스 향해 손인사’ [MBN포토]
김호중 ‘트바로티도 왔어요~’ [MBN포토]
 
강예슬 ‘화사한 출근길 패션’ [MBN포토]
정다경 ‘절로 힐링되는 미소’ [MBN포토]
김호중 ‘여심 홀리는 그윽한 눈빛’ [MBN포토]
금잔디 ‘새침한 표정~’ [MBN포토]
 
미스트롯1 비주얼 담당 정다경·강예슬 ‘예쁨 한도..
정다경 ‘애교 가득 트로트 여신’ [MBN포토]
김호중 ‘독보적인 무대’ [MBN포토]
금잔디 ‘트로트 대표 흥쟁이’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