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윤계상 “지난해 뇌동맥류 수술, 후반전 열렸다 생각해”

기사입력 2021.04.23 15:23:08 | 최종수정 2021.04.23 17:15:4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윤계상 화보 사진="지큐코리아"

배우 윤계상의 화보가 공개돼 눈길을 모은다.

윤계상은 남성패션지 '지큐코리아' 촬영을 하며 오랜만에 모습을 드러냈다. 차기작 ‘크라임퍼즐’ 출연을 확정 짓고 새롭게 시동을 걸고 있는 그는 자유를 콘셉트로 색다른 화보 촬영에 임했다.

공개된 화보 속 그는 슈트가 아닌 모자, 니트, 숏츠 등 캐주얼한 차림으로 편안한 카리스마를 뿜어내고 있다. 윤계상이 가진 여유로움과 자유분방함 그리고 산뜻함이 묻어나는 이번 화보는 오랜만에 팬들에게 새로운 선물이 됐다.

화보 시안 속에 “(늘 몸에 꼭 맞는 슈트차림에서 벗어나)자유로웠으면 좋겠다”는 글을 읽고 울컥한 이유를 묻자 “자유롭고 싶은 마음은 계속 있는 것 같다. 저는 '소년대성'의 표본으로 너무 어릴 때 너무 잘 돼서 내려오는 길만 남은 것 같은 공포감 속에 살았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러면 더 예민해지고 그 안에 갇혀서 '자유롭다'라는 것을 잊게 된다. 그 시도가 불편해지고 무섭고 아예 안 하게 된다. '자유로워도 돼요', '충분히 잘 살아왔고 좋은 사람이다'라는 말에 위로를 얻는다”고 지난날에 느낀 강박을 솔직하게 이야기했다.

후반전이라는 표현이 이른 것 아니냐는 질문에 그는 지난해 뇌동맥류 수술을 받았다고 처음으로 밝혀 현장을 놀라게 했다. “지났으니 이야기하는 건데 작년에 뇌동맥류 판정을 받고 혈관에 스텐트와 코일을 심었다. 미리 발견해서 다행인데 그런 걸 겪으면서 생각이 달라졌다. 몰랐으면 어느 날 갑자기 죽을지도 모를 일이다. 우연한 계기로 발견하고 다시 한 번 살 수 있는 기회를 받은 것이라 생각했다. 운이 좋았다”고 솔직하고 덤덤히 이야기해 보는 이들을 찡하게 만들었다.

포기를 잘 안 하는 성격인 그는 새로운 화두로 '협업'을 꼽았다. 힘들 땐 도움을 청하고 함께 만들어 가고 싶은 속내를 이야기하며 “올해는 진짜 열심히 일하는 태도를 취할 거고 너무너무 활발하게 움직일 것”이라는 포부 역시 전했다. 1년간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회복에 집중한 덕에 이제 건강해진 상태에서 새 소속사 저스트엔터테인먼트와 인연을 맺고 차기작 출연을 결정하는 등 의욕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93회 아카데미] 윤여정, ‘미나리’로 받은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믿기 어려운 조합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
윤여정-브래드 피트, 담기 힘든 투샷 [MBN포토]
윤여정, 상 받고 기쁨의 함박미소 [MBN포토]
 
윤여정, 제93회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꽉쥐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를 꼭 [MBN포토..
함박미소 선보인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트로피 들고 [MBN포토..
 
아카데미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토]
윤여정, 여우조연상 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윤여정 아카데미수상, 트로피 손에 꼭 들고 [MBN포..
윤여정, 오스카 여우조연상 수상 [MBN포토]
 
윤여정-브래드 피트, 함께 포토월에서 미소 [MBN포..
아카데미 시상식 여우조연상 주인공 윤여정 [MBN포..
윤여정-브래드 피트, 이 조합 실화냐? [MBN포토]
‘미나리’ 윤여정, 한국배우 최초 아카데미 여우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