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우다사3’ 현우, 지주연에 “우린 무슨 사이야, 그냥 일하는 건가?”

기사입력 2020.10.20 15:47:26 | 최종수정 2020.10.20 16:53:3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우다사3 현우 사진=MBN

현우X지주연 커플의 긴장감 가득한 ‘차 안 진실게임’ 현장이 포착됐다.

현우와 지주연은 21일 방송하는 MBN ‘우리 다시 사랑할 수 있을까3-뜻밖의 커플(이하 ‘우다사3’) 6회에서 서로를 향한 진심을 드러내며 깊은 대화를 나눈다.

이날 현우는 지주연이 소속되어 있는 서울대 연극동문회 극단 ‘관악극회’의 연습 현장을 찾아가 ‘대선배’ 이순재에게 인사를 올린다. 나아가 작품을 관람하며 무대 위에 선 연인을 적극적으로 서포트한다.

연극이 끝난 후 돌아오는 차 안에서 지주연은 현우에게 작품 속 애정 신이 불편하지 않았는지 묻는다. 이에 현우는 “‘찐’으로 이야기해도 돼?”라는 말과 함께 잠시 생각에 잠기고, 한참을 머뭇거린 끝에 “우린 무슨 사이야? 그냥 일하는 건가?”라며 “방송을 하다 보면 ‘이게 진짜인가’ 생각이 들고, 이상한 기분이 든다”며 불편한 감정을 토로한다.

이후 “잠시 이야기를 하자”며 차를 세운 두 사람은 본격적으로 서로의 속마음을 털어놓는다. “연극을 보며 ‘과몰입’을 했다”고 인정한 현우는 “요즘 너무 혼란스럽다, 방송인데 불안한 감정이 많다”고 고백한다.

이에 지주연 또한 “처음엔 ‘가상 커플’이라 드라마처럼 하면 되겠다고 생각했는데, 말처럼 쉽지 않고 본래 내 모습이 나오더라”며 ‘쌍방 혼란’을 드러낸다.

결국 예민한 대화가 오간 끝에 지주연은 눈물을 보이며 감정을 주체하지 못한다. ‘가상 커플’로 만남을 시작했지만, ‘상견례’에 이어 대선배 이순재의 교제 허락을 받은 두 사람의 반전 가득한 대화의 결말에 초미의 관심이 모인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채린, 깜찍+발랄 포즈 [MBN포토]
체리블렛 지원, 늘씬한 8등신 미녀 [MBN포토]
류경수, 하트도 무심하고 시크하게 [MBN포토]
지창욱, 오버핏 슈트도 완벽 소화 [MBN포토]
 
메이, 체리블렛 인형 비주얼 [MBN포토]
체리블렛 해윤, 사랑스럽게 하트 뿅 [MBN포토]
한지은, 긴 머리로 달라진 이미지 [MBN포토]
김지원, ‘도시남녀의 사랑법’ 사로 잡은 예쁜이 ..
 
레미, 귀엽게 쉿 [MBN포토]
김숙, ‘2020 KBS 연예대상’ 대상 [MBN포토]
소주연, 사랑스러운 하트 [MBN포토]
소녀시대 수영 ‘벽이 느껴진다 완벽’ [MBN포토]
 
보라, 상큼하고 깜찍하게 [MBN포토]
‘2020 KBS 연예대상’ 김숙, 대상 주인공 [MBN포토..
김민석, 전역 후 첫 공식석상 [MBN포토]
강태오 ‘잘생김으로 마음을 활활 태오’ [MBN포토]
 
체리블렛 지원, 늘씬한 8등신 미녀 [MBN포토]
류경수, 하트도 무심하고 시크하게 [MBN포토]
지창욱, 오버핏 슈트도 완벽 소화 [MBN포토]
임시완X신세경 ‘비주얼 끝판왕 인정?’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