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추자현 화보, 고혹적 아름다움…“‘작은 아씨들’ 화영, 여운 크게 남는다”

기사입력 2022.09.30 12:24:17 | 최종수정 2022.09.30 16:07:3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추자현 화보 사진=빅이슈

배우 추자현이 화보를 통해 우아한 아름다움을 뽐냈다.

tvN ‘작은 아씨들’, 넷플릭스 시리즈 ‘수리남’에 특별출연해 강렬한 존재감을 입증한 배우 추자현이 매거진 빅이슈와 만났다.

10월호 커버 화보 속에는 추자현이 새틴 드레스와 수트 등 가을 여자의 고혹한 아름다움을 완벽하게 표현해낸 모습이 포착됐다.

촬영 후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는 ‘작은 아씨들’의 도입부를 성공적으로 이끈 ‘화영’ 역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그는 “임팩트가 강한 캐릭터라 흥미롭게 다가왔지만 한편으로는 부담감도 있었다. 1회의 포문을 여는 캐릭터인데 특별출연 특성상 분량이 많지 않음에도 불구하고 폭발적인 반응을 보내주셔서 감사했다. 나에게도 화영이라는 인물의 여운이 크게 남는다. 주변에서 자꾸 화영이가 어떻게 된 거냐고 물어보니 묵묵부답 할 수 밖엔 없지만”이라고 밝혔다.

추자현의 트레이드 마크인 크고 깊은 눈은 최근 그가 맡은 배역 ‘그린마더스 클럽’의 ‘춘희’, ‘아는 건 없지만 가족입니다’의 ‘은주’, ‘작은 아씨들’의 ‘화영’까지 비밀을 간직하고 시련을 겪는 캐릭터의 감정을 극대화해 표현하는 주요한 역할을 했다.

이에 대해 추자현은 “20대에는 대개 밝고 풋풋하고 쾌활한 캐릭터가 많이 주어지니까 눈에 생각이 너무 많아서 한편으로는 독이 되기도 했다. 그렇지만 30대, 40대가 되며 삶을 그리는 표현의 질감이 달라졌다. 깊이가 느껴진다고 하더라. 옛날에는 약점이었는데 지금은 무기가 된 것 같다”라고 말했다.

이전엔 중국에서의 배우 활동과 ‘동상이몽 2: 너는 내 운명’ 출연 등으로 화제가 되었던 추자현은 배우로서의 존재감을 확실히 각인시키며 다시금 한국 활동에 박차를 가하는 중이다. “배우 추자현으로 다가갈 수 있어서 행복한 날들을 보내고 있다. 작품 속 모습을 바탕으로 나를 알아봐주고 기억해주신다는 사실이 신기하고 즐겁다. 앞으로도 좋은 작품에서 배우로서 기억에 남는 사람이고 싶다”라고 전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영기X안성훈 ‘강예슬·정다경에 꽃다발을~’[MBN포..
허경환X안성훈 ‘훈훈 케미’[MBN포토]
김원효X한혜진 ‘화기애애 식구 케미’[MBN포토]
창선X지성, 리더와 막내의 훈훈 투샷 [MBN포토]
 
영기X강예슬X정다경X안성훈 ‘훈남훈녀’[MBN포토]
허경환X김원효X영기X안성훈X김선근 ‘밝은 웃음’[..
김호중 ‘쌩쑈 콘서트 포스터 촬영하는 트바로티’..
TAN 태훈, 훈내나는 남친룩의 정석 [MBN포토]
 
김호중 ‘식구들과 쌩쑈 콘서트 파이팅’[MBN포토]
한혜진X문희경X금잔디X강예슬X정다경 ‘쌩쑈 콘서트..
김호중 ‘트바로티의 파이팅’[MBN포토]
TAN(티에이엔) 주안, 상큼한 윙크 [MBN포토]
 
생각엔터 식구 ‘화기애애 쌩쑈 콘서트 포스터 촬영..
허경환X금잔디 ‘쌩쑈 콘서트 포스터 촬영 중 다정..
김호중 ‘깜찍 하트’[MBN포토]
헤어와 옷 깔맞춤 한 TAN 지성 [MBN포토]
 
허경환X안성훈 ‘훈훈 케미’[MBN포토]
김원효X한혜진 ‘화기애애 식구 케미’[MBN포토]
창선X지성, 리더와 막내의 훈훈 투샷 [MBN포토]
TAN 주안, 깔끔+댄디 출근길 정석룩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