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승연 “다니던 직장에서 잘려 연예계 일 시작했다”(비디오스타)

기사입력 2020.01.14 14:35:36 | 최종수정 2020.01.14 15:57:2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승연 비디오스타 사진=MBC에브리원

배우 이승연이 10년 만에 MC가 아닌 게스트로 ‘비디오스타’에 출연한다.

14일 방송될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는 <패션은 뷰티풀 인생은 원더풀! 패풀인풀> 특집으로 배이승연과 함께 절친한 스타일리스트 김성일, 신우식, 디자이너 박윤희가 출연, ‘패션과 인생에 대한 이야기’로 꾸며질 예정이다.

이승연은 ‘옷장에 옷은 많은데 입을 옷이 없다’라는 옷장 미스터리에 대해 명쾌한 해답을 내놓는가 하면, 즉석에서 게스트들의 착장 소품을 활용해 스타일링을 완성하는 등 원조 패셔니스타로서의 진가를 십분 발휘해 박수를 받았다.

이에 신우식은 “이승연의 스타일링을 오래 했는데 배운 게 더 많다”며 이승연의 패션 철학을 극찬하며 동시에 “이승연의 피팅이 끝나고 운적도 많다”고 덧붙여 절친들의 치열한 폭로 전쟁이 이어졌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승연은 미스코리아 당선 직후 “다니던 직장에서 잘려서 연예계 일을 시작했다”며 데뷔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당시 스튜어디스였던 이승연은 “미스코리아 당선으로 방송에 얼굴이 노출됐다. 그 당시만 해도 스튜어디스의 방송 활동이 인정되지 않는 분위기였다”며 “집안의 가장이었던 만큼 먹고 살아야겠다는 생각으로 마침 들어왔던 리포터 제의를 받아들였다”며 연예계데뷔 비하인드를 고백했다.

또한 이승연은 최고 시청률 48%를 기록한 드라마 ‘신데렐라’ 출연 당시 “민낯으로 촬영할 수 있겠냐”는 감독님의 요청에 흔쾌히 응했던 사실을 밝히기도 했다. 그는 “촬영하는 날이면 일어나 세수하고 머리 묶고 촬영장에 나갔다. 가장 행복했던 촬영이었다”며 여배우로서 파격적인 결정을 아무렇지도 않게 이야기해 현장을 폭소케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맵 오브 더 솔 원’ 방탄소년단, 섹시한 뒷모습 ..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방탄소년단, 아미 함성소리에 힘찬 퍼포먼스 [MBN포..
슈퍼엠 카이, 함께 떠나실래요? [MBN포토]
슈퍼엠 루카스, 미모가 미쳤다 [MBN포토]
카이, 가을남자 분위기 폴폴 [MBN포토]
 
‘ON:E’ 방탄소년단, 온라인 콘서트도~‘역대급’..
슈퍼엠,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어 [MBN포토]
텐, 카메라 뚫고 나올듯한 카리스마 [MBN포토]
마크, 오렌지 헤어가 찰떡 [MBN포토]
 
전세계 아미 만나러 온 방탄소년단 [MBN포토]
SuperM 태민, 엣지있는 손가락 [MBN포토]
태용, 잘생김이 다했네 [MBN포토]
루카스, 외모도 1등 반듯함도 1등 [MBN포토]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백현, 절제된 카리스마 매력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