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퀸즈아이 해나·나린 “소녀시대 가장 존경…보면서 아이돌 꿈 꿨다”(철파엠)

기사입력 2022.11.27 21:35:01 | 최종수정 2022.11.28 07:47:0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퀸즈아이(Queenz Eye) 멤버 해나와 나린이 예능감을 뽐냈다. 사진=빅마운틴엔터테인먼트

걸그룹 퀸즈아이(Queenz Eye) 멤버 해나와 나린이 예능감을 뽐냈다.

해나와 나린은 27일 오전 방송된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 출연했다.

이날 나린은 “‘철파엠’에 출연한 게 너무 꿈만 같다. 저와 해나가 그룹에서 예능 담당이라 출연했다”라고 밝히며 ‘철파엠’의 포문을 열었다.

또 두 사람은 김영철의 ‘막가리’ 즉석 라이브를 통해 폭발적인 가창력은 뽐내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본격적으로 청취자들의 사연에 대해 이야기를 나눈 가운데, 과거 뉴질랜드 거주 경험이 있다고 밝힌 해나는 원어민 못지않은 영어로 해외 청취자들에게 인사를 건넸다.

그런가 하면, “‘아는 형님’에 출연하고 싶다”라며 예능을 향한 욕심을 드러냈다.

이어 해나와 나린은 “소녀시대 선배님들을 가장 좋아하고 존경한다. 소녀시대를 보고 아이돌을 꿈꿨다”라며 소녀시대를 향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해나는 “라디오가 처음인데, 너무 편하게 해주셔서 좋았다”라는 소감을 밝힌 것은 물론, 나린은 “데뷔 전부터 라디오에 정말 나오고 싶었다. 첫 라디오를 ‘철파엠’으로 시작해서 영광이다”라며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한편, 해나와 나린이 속한 퀸즈아이는 지난달 24일 데뷔 앨범 ‘Queenz Table’(퀸즈 테이블)로 데뷔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제80회 골든 글로브..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으로 외국어 영화상 수상..
정다경-금잔디 ‘빛나는 미모’ [MBN포토]
정다경 ‘엄마 찾아 삼만리’ [MBN포토]
정다경-허경환 ‘빠져드는 연기’ [MBN포토]
 
강예슬 ‘추위 녹이는 미소’ [MBN포토]
강예슬 ‘생쑈 대기실에서도 빛나는 강아지 같은 미..
김선근-김원효-영기 ‘소방차 뺨치는 무대’ [MBN포..
김선근-김원효-영기 ‘생쑈에서 찰떡 호흡 자랑’ ..
 
정다경-문희경 ‘생쑈에서 모녀 연기 했어요’ [MB..
금잔디 ‘애절한 무대’ [MBN포토]
정다경 ‘엄마 문희경을 향한 그리움’ [MBN포토]
김선근 ‘생쑈서 느끼는 짜릿함’ [MBN포토]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금잔디 ‘여운 가득’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