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여신강림’ 문가영 “밝은 에너지 전해지는 작품…도전의식 생겼다”

기사입력 2020.11.18 10:03:24 | 최종수정 2020.11.18 12:18:5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여신강림’ 문가영 사진=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

‘여신강림’ 문가영이 작품에 임하는 각오와 임주경 캐릭터에 대한 애정을 전했다.

내달 9일 첫 방송되는 tvN 새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연출 김상협‧극본 이시은‧제작 본팩토리, 스튜디오N)은 외모 콤플렉스를 가지고 있다가 ‘화장’을 통해 여신이 된 주경(문가영 분)과 남모를 상처를 간직한 수호(차은우 분)가 만나 서로의 비밀을 공유하며 성장하는 자존감 회복 로맨틱 코미디이다. 역대 최고의 인기를 끌고 있는 동명의 인기 웹툰을 원작으로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감각적인 연출력을 인정받은 김상협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문가영은 극 중 민낯을 죽어도 들키기 싫어하는 메이크오버 여신 ‘임주경’ 역을 맡았다. 임주경은 외모 콤플렉스를 화장의 힘으로 극복하고 자존감을 회복해 나가는 초긍정 에너지와 해맑은 매력으로 시청자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이와 관련 문가영은 ‘여신강림’을 선택한 이유에 대해 “밝은 에너지가 고스란히 전해지는 작품이었다”라고 밝혔다. 이어 “임주경은 그동안 만나보지 못했던 새로운 캐릭터로, 도전의식이 생겼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문가영은 임주경을 연기하는데 있어 “주경이는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 수 있는 캐릭터라 자유롭게 연기할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이라며 “심지어 액션도 선보일 예정이니 주경이의 활약을 기대해달라”고 말했다.

또한 그는 임주경 캐릭터의 비슷한 점에 대해 “확고한 음악 취향이 닮았다. 평소 고민이나 생각이 많은 편인데 주경이는 무척 밝고 낙천적인 성격을 지녔다”라고 밝혀 문가영이 반대의 성격을 지닌 임주경을 어떻게 표현해낼지 관심이 고조된다. 이와 함께 “1화에서 주경이의 화장 실력이 출중해지기까지 많은 시행착오를 겪는다. 이러한 과정을 재미있게 촬영해 시청자분들께 어떻게 보여질지 궁금하다”라고 전해 어떤 장면이 탄생 했을지 기대감이 쏠리고 있다.

그런가 하면 문가영은 상대역인 차은우와 황인엽에 대해 언급했다. “차은우는 츤데레 같은 매력이 있고, 황인엽은 목소리가 매력적이다. 두 사람과 함께 즐겁게 촬영하고 있다”라고 전해 세 사람의 케미와 시너지에 대한 궁금증을 유발했다.

뿐만 아니라 “‘여신강림’은 어른이 되어가며 누구나 한번쯤 겪어본 또는 겪게 될 10대들의 고민, 변화, 성숙이 그려지는 과정이 공감되고 사랑스럽고 설레는 드라마다. 각 인물들이 성장통을 어떻게 이겨내고 성장해 나갈지 지켜봐 달라”며 시청포인트를 꼽았다.

마지막으로 문가영은 “많은 관심 보내주시는 만큼 이번 겨울을 즐겁고 설레게 보내실 수 있도록 좋은 작품으로 찾아 뵐 테니 기대 부탁드린다”라고 인사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이남경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차은우 ‘아무 것도 안해도 잘생김’ [MBN포토]
차은우 ‘남신도 강림’ [MBN포토]
박유나 ‘환불 원정 가능한 걸크러시’ [MBN포토]
조여정, 사랑스러운 손하트 뿅뿅 [MBN포토]
 
조여정X고준, 달콤살벌한 부부 [MBN포토]
문가영 ‘말 그대로 여신강림’ [MBN포토]
황인엽 ‘야생마 한서준 왔어요~’ [MBN포토]
‘데뷔’ 엔하이픈, 정식으로 인사 드려요 [MBN포토..
 
‘여신강림’ 차은우 ‘태어날 때부터 잘생긴 걸 어..
연우, 뒤가 뻥 뚫린 반전 의상 [MBN포토]
연우, 남심 설레게하는 사랑스러운 미소 [MBN포토]
니키, 엔진 하트 받아요 [MBN포토]
 
아스트로 차은우 ‘문가영도 인정한 얼굴 천재’ [..
차은우 ‘세상 혼자 사는 미모’ [MBN포토]
‘바람피면 죽는다’ 조여정, 단아함이 흐르네 [MB..
제이크, 멍뭉미 한 가득 [MBN포토]
 
차은우 ‘남신도 강림’ [MBN포토]
박유나 ‘환불 원정 가능한 걸크러시’ [MBN포토]
조여정, 사랑스러운 손하트 뿅뿅 [MBN포토]
엔하이픈 성훈, 잘생겨서 짜증나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