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이정재, 또 통했다…‘오징어게임’으로 전작 잊게 만든 변신 ‘믿보배의 힘’

기사입력 2021.09.22 09:09:25 | 최종수정 2021.09.22 11:42:44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이정재 ‘오징어 게임’ 사진=넷플릭스

배우 이정재가 ‘오징어 게임’을 통해 또 한 번 색다른 모습을 보여줬다.

이정재는 지난 17일 공개된 넷플릭스 시리즈 ‘오징어 게임’에서 삶의 벼랑 끝에서 목숨 건 서바이벌에 참가하게 된 성기훈 역을 맡아 열연했다.

‘오징어 게임’은 456억 원의 상금이 걸린 의문의 서바이벌에 참가한 사람들이 최후의 승자가 되기 위해 목숨을 걸고 극한의 게임에 도전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오징어 게임’은 공개 전부터 이정재의 출연 만으로도 많은 기대를 모았다.

극 중 이정재는 인생의 위기를 겪고 있던 가운데, 의문의 인물이 건넨 명함을 받고 고민 끝에 게임에 참여하는 성기훈을 연기하며 새로운 얼굴을 선보였다. 이정재는 그동안 영화 ‘신세계’ ‘관상’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 등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펼쳤지만, 이번 ‘오징어 게임’에서는 완벽하게 달랐다. 강렬한 카리스마는 잠시 내려놓고 친근한 모습의 캐릭터로 돌아왔다.

이정재는 ‘오징어 게임’ 초반부터 정리 해고, 이혼, 사채, 도박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기훈의 모습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특히 초록색 트레이닝 복, 상처 가득한 얼굴 등 비주얼 적으로도 파격적인 모습으로 인상 깊은 시작을 알렸다. 게임에 돌입한 이후에는 극한 상황 속 생존에 대한 갈망부터 혼란과 갈등 등을 깊이 있게 그려냈다.

전작의 모습이 떠오르지 않을 정도로 새로운 모습이었지만, 완벽하게 변신한 이정재의 모습에 극 몰입도가 높아졌다는 평이다. 더불어 친근한 얼굴까지 그려내며 이정재의 보다 넓고 다양한 연기 스펙트럼을 입증해낼 수 있었다.

한편 이정재의 새로운 모습이 담긴 ‘오징어 게임’은 지난 17일 공개 이후 한국 넷플릭스 콘텐츠 1위, 한국 드라마 최초로 미국 넷플릭스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인기를 얻고 있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소리꾼’ 박성우, 다같이 즐겨요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횡성에 뜬 훈훈한 박성우 [MBN포토]
조주한, 화려한 퍼포먼스 [MBN포토]
포코아포코, 자연스럽게 찰칵 [MBN포토]
카디, 하트도 개성있게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슈퍼밴드2’ 크랙실버, 훈훈한 미소 [MBN포토]
카디, 누구보다 포즈는 익사이팅하게 [MBN포토]
 
박성우, 진지하게 열창 [MBN포토]
조주한, 부채들고 얼쑤 [MBN포토]
크랙실버, 강렬한 메이크업 [MBN포토]
시네마, 손가락으로 만드는 C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카디, ‘슈퍼밴드2’ 지켜봐 주세요 [MBN포토]
‘슈퍼밴드2’ 시네마, 사랑의 하트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