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대한외국인’ 산이 “효자 곡 ‘한여름밤의 꿀’, 한 달 저작권료 2억까지”

기사입력 2022.01.12 14:39:2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대한외국인 산이 사진=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 래퍼 산이가 히트곡 ‘한여름밤의 꿀’ 저작권료를 밝혔다.

12일 방송되는 MBC에브리원 ‘대한외국인’은 래퍼 아웃사이더, 산이, 베이식, 신스가 출연하는 ‘쇼 미 더 한우’ 특집으로 꾸며진다. 대한민국에서 가장 핫한 래퍼들의 퀴즈 실력과 입담은 어떨지 기대가 커져간다.

산이는 2008년 버벌진트의 ‘누명’을 피처링하며 데뷔, 2010년 JYP엔터테인먼트 래퍼로 활동했다. 이후 100여 곡 이상을 작사, 작곡하며 ‘아는 사람 얘기’, ‘한여름밤의 꿀’ 등 다수의 히트곡을 탄생시켰다. 최근에는 Mnet 힙합 서바이벌 프로그램 ‘쇼미더머니10’에서 프로듀서가 아닌 참가자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이날 방송에서 MC 김용만이 “다수의 곡을 작곡하는 힘이 무엇이냐”고 묻자 산이는 “다양한 장르의 예술을 통해 음악적 영감을 얻는다”고 답한다.

이에 MC 김용만이 “‘한여름밤의 꿀’도 그렇게 나오게 된 거냐”고 묻자 산이는 “아니다. 그건 한강에서 소주 먹다 만들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산이는 ‘한여름밤의 꿀’을 최고의 효자 곡으로 뽑으며 “잘 벌 때는 저작권료로 한 달에 2억 원을 벌었다”고 이야기해 모두를 놀라게 한다. 이를 듣던 박명수와 베이식도 각자 저작권료에 대해 털 놓는다. 특히 베이식은 이번 정산 날을 애타게 기다리는 이유를 밝힌다고 해 궁금증을 더한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골프웨어부터 슈트까지...옷걸이가 따로 없..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박강성, `레전드 가수의 폭발적인 무대`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신유, `여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리누, `보이스킹`의 감미로운 무대 [MBN포토]
하유비, `대문자 S라인 몸매 뽐내며` [MBN포토]
김희진, `깜찍한 안무` [MBN포토]
 
신유, `반할 수 밖에 없는 눈빛` [MBN포토]
숙행, `섹시 트로트란 이런 것!`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듀엣해도 되겠네~` [MBN포토]
MC하루, `진행도 완벽해` [MBN포토]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윤서령, `고음도 문제 없어!`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