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부국제’ 차승재 운영위원장 “아시아필름 마켓, 영상 콘텐츠 마켓으로 발전시킬 것”

기사입력 2019.09.04 16:19:28 | 최종수정 2019.09.04 16:35:10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부국제’ 차승재 운영위원장 사진=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 여기를 누르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차승재 아시아필름 마켓 운영위원장이 아시아필름 마켓 운영 관련 변화된 점에 대해 털어놨다.

4일 오후 서울 종로구 한국프레스센터에서는 제 24회 부산국제영화제 기자회견이 개최돼 김지석 기념사업회 회장인 차승재 아시아필름 마켓 운영위원장, 이용관 부산국제영화제 이사장, 전양준 집행위원장이 참석했다.

이날 차승재 아시아필름 마켓 운영위원장은 “부산국제영화제가 24회째이고, 필름마켓이 14회가 됐다. 아시아필름마켓도 환골탈태 해야한다. 14년의 시간 때문이 아니라 프로듀서로서 보는 영상 산업의 흐름은 급변하고 있기 때문이다”라며 자신의 생각을 밝혔다.

이어 “칸에서 ‘옥자’가 영화인가, 아닌가, 상영관에서 개봉하지 않는 영화를 칸에 진출할 수 있나 등 여러 가지 논란이 있었다. 상영 플랫폼이 상영관으로 국한됐지만 상영 플랫폼이 글로벌하게 변화되고, 배급방식도 바뀌고, 콘텐츠도 급변하고 있다”면서 “올해는 필름 마켓이 아니라 영상콘텐츠 마켓으로 하는 전력을 가졌다. 드라마를 모아서 시상을 하고, 아시아 콘텐츠 어워즈를 통해서 아시아 전체 방송, 콘텐츠 영역의 키 플레이어들과 함께 하는 네트워크 마켓의 중요한 해인 것 같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15개 지역에서 이르는 각국 우수한 드라마에 출연했던 남녀배우들, 크리에이터들 전부 한 자리에 모이는 콘텐츠 어워즈를 갖기로 했다. 10월6일 진행된다”라며 색다른 섹션을 선보일 예정임을 전했다.

또 그는 “첫 술에 배부를 수 없지만 아시아에서 가장 영향력 있는 영상 콘텐츠 마켓을 목표로 하고 있다. 중 장기적으로는 애니메이션, 웹 콘텐츠, 가능하다면 뮤직까지 모두를 아우르는 콘텐츠 마켓으로 가는 것을 목표로 하겠다”고 덧붙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맵 오브 더 솔 원’ 방탄소년단, 섹시한 뒷모습 ..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방탄소년단, 아미 함성소리에 힘찬 퍼포먼스 [MBN포..
슈퍼엠 카이, 함께 떠나실래요? [MBN포토]
슈퍼엠 루카스, 미모가 미쳤다 [MBN포토]
카이, 가을남자 분위기 폴폴 [MBN포토]
 
‘ON:E’ 방탄소년단, 온라인 콘서트도~‘역대급’..
슈퍼엠,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어 [MBN포토]
텐, 카메라 뚫고 나올듯한 카리스마 [MBN포토]
마크, 오렌지 헤어가 찰떡 [MBN포토]
 
전세계 아미 만나러 온 방탄소년단 [MBN포토]
SuperM 태민, 엣지있는 손가락 [MBN포토]
태용, 잘생김이 다했네 [MBN포토]
루카스, 외모도 1등 반듯함도 1등 [MBN포토]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백현, 절제된 카리스마 매력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