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팬데믹 최초 500만 관객 돌파

기사입력 2021.12.28 09:15:1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500만 돌파 사진=소니 픽쳐스

영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팬데믹 이후 최초로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팬데믹 이후 최초로 500만 관객을 돌파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정체가 탄로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의 도움을 받던 중 뜻하지 않게 멀티버스가 열리게 되고, 이를 통해 '닥터 옥토퍼스'(알프리드 몰리나) 등 각기 다른 차원의 숙적들이 나타나며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실시간 집계(12월 28일 오전 7시 기준)에 따르면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개봉 14일 차에 누적 관객 수 5,014,636명을 기록하며, 코로나19 팬데믹 이후 최초로 500만 관객을 돌파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특히 지난해 1월 개봉, 2020년 최다 관객을 동원한 영화 <남산의 부장들>(475만 명)의 기록도 훌쩍 뛰어넘었다.

이외에도 2020년 화제작 <다만 악에서 구하소서>(435만 명), <반도>(381만 명)을 비롯해 2021년 최고 기록인 <모가디슈>(361만 명)와 화제작 ‘블랙 위도우’(296만 명),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229만 명) 등도 압도적인 수치로 제치며 2020년, 2021년 최고 기록을 세웠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흥행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데에는 다양한 이유가 따른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스파이더 보이에서 진정한 히어로로 거듭나는 스파이더맨의 완전한 성장을 그리면서 관객들의 공감을 자아내고 있다. 뿐만 아니라 샘 레이미 감독의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등장했던 '그린 고블린', '닥터 옥토퍼스', '샌드맨', <어메이징 스파이더맨> 시리즈에 등장했던 '리자드', '일렉트로' 등 역대 빌런들이 총출동하며 오랜 팬들의 향수를 자극하고 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탕웨이X박해일 ‘훈훈한 아우라’[MBN포토]
칸 압도한 ‘헤어질 결심’, 진지한 간담회[MBN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근엄한 포토콜[MBN포..
레드카펫 빛낸 ‘헤어질 결심’ 탕웨이[MBN포토]
 
탕웨이 ‘우아함 그 자체’[MBN포토]
칸 영화제 빛낸 탕웨이MBN포토]
포토콜 선 ‘헤어질 결심’ 탕웨이[MBN포토]
탕웨이 ‘우아한 아름다움’[MBN포토]
 
칸 달군 ‘헤어질 결심’[MBN포토]
박해일X탕웨이 ‘헤어질 결심 케미’[MBN포토]
탕웨이 ‘화사한 미소’[MBN포토]
박찬욱 감독 ‘황금종려상 수상할까’[MBN포토]
 
박찬욱 감독X탕웨이X박해일 ‘칸 압도한 카리스마’..
박해일 ‘두근두근’[MBN포토]
박찬욱 감독X탕웨이X박해일 ‘환하게 웃으며 포토콜..
박해일 ‘레드카펫 위 날렵 비주얼’[MBN포토]
 
칸 압도한 ‘헤어질 결심’, 진지한 간담회[MBN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근엄한 포토콜[MBN포..
레드카펫 빛낸 ‘헤어질 결심’ 탕웨이[MBN포토]
박찬욱 감독X탕웨이X박해일 ‘칸 영화제서 관심 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