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송중기X박소담,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 확정(공식)

기사입력 2021.09.16 08:42:42 | 최종수정 2021.09.16 17:05:3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송중기 박소담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 확정 사진=하이스토리 디앤씨, 아티스트컴퍼니

배우 송중기와 박소담이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자로 확정됐다.

TV 브라운관과 스크린,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국내는 물론 세계를 사로잡은 배우 송중기와 박소담이 10월 6일 오후 영화의전당에서 열리는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사회를 맡는다.

배우 송중기는 올해 영화 ‘승리호’(2020)부터 드라마 ‘빈센조’(2021)까지 연이은 흥행으로 이유 있는 신드롬을 일으켰다. 그는 2008년 ‘쌍화점’으로 데뷔 후 드라마 ‘성균관 스캔들’(2010), ‘세상 어디에도 없는 착한남자’(2012), ‘태양의 후예’(2016), ‘아스달 연대기’(2019), 그리고 영화 ‘늑대소년’(2012), ‘군함도’(2017) 등을 통해 연기력과 대중성 모두 증명하며 명실상부 글로벌 스타로 자리매김했다.

여기에 현재 촬영 중인 영화 ‘보고타’(2021)까지 그는 캐릭터와 장르, 시대를 넘나들며 배우로서 한계 없는 스펙트럼을 펼쳐내고 있다.

영화 ‘상의원’(2014), ‘경성학교: 사라진 소녀들’(2014) 등 매 작품마다 개성 있는 연기를 선보인 배우 박소담은 지난 2015년 ‘검은 사제들’로 대중들에게 독보적인 존재감을 각인시켰다. 이듬해 청룡영화제 여우조연상, 백상예술대상 신인연기자상을 수상하며 단숨에 충무로 대세로 자리매김한 그는 이후 연극 무대, 스크린, TV에서 다채로운 매력을 발산했다.

그는 영화 ‘기생충’(2019)에서 반지하 집에 사는 막내딸 ‘기정’으로 분해 영화에 밀도를 더하는 인상적인 연기로 전 세계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으며 천만 영화 필모그래피까지 갖추게 됐다.

한편 제26회 부산국제영화제는 10월 6일부터 15일까지 열흘간 개최될 예정이다.

[이남경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지훈 ‘신아영과 해맑게’ [MBN포토]
박지훈 ‘귀엽지훈’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박지훈 ‘컴백 무대 찢었다’ [MBN포토]
박지훈 ‘메이 심장 HOT하게 만들 깜찍함’ [MBN포..
박성우, 진지하게 열창 [MBN포토]
조주한, 부채들고 얼쑤 [MBN포토]
 
박지훈 ‘무대 위 COLD한 카리스마’ [MBN포토]
‘소리꾼’ 박성우, 다같이 즐겨요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박지훈 ‘브이도 잘생김’ [MBN포토]
횡성에 뜬 훈훈한 박성우 [MBN포토]
조주한, 화려한 퍼포먼스 [MBN포토]
포코아포코, 자연스럽게 찰칵 [MBN포토]
 
박지훈 ‘귀엽지훈’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슈퍼밴드2’ 크랙실버, 훈훈한 미소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