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뜨거운 인기...150만 관객 돌파

기사입력 2021.09.21 12:03:3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 150만 사진=월트디즈니컴퍼니 코리아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150만 관객을 돌파했다.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150만 관객을 돌파하며 장기 흥행 질주를 계속하고 있다.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9/21(화) 9시 40분 기준, 누적 관객수 150만2917명을 기록했다.

이는 2021년 외화 박스오피스 1,2위를 차지하고 있는 ‘블랙 위도우’와 ‘분노의 질주: 더 얼티메이트’에 이어 세 번째로 빠른 150만 관객 돌파로 의미를 더한다. 뿐만 아니라 박스오피스 모조에 따르면 9/20(월, 현지 기준) 한국이 1,065만 달러 이상의 흥행 수익을 기록, 영국(1,645만달러)에 이어 전 세계 누적 박스오피스 2위(북미 제외)에 오르며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을 향한 한국 관객들의 남다른 사랑과 뜨거운 관심을 입증했다.

시선을 압도하는 스펙터클한 액션부터 시무 리우, 양조위, 아콰피나 등 배우들의 개성 넘치는 매력, 여기에 강력한 서사와 스케일로 관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은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추석 연휴에도 흥행 질주를 계속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17일 연속 북미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하며 2021년 북미 흥행 수익 2위 자리에 안착했다.

또한 개봉 18일차인 20일(월, 현지 기준), 북미 흥행 수익 1억 7686만 달러를 넘어서면서 현재 북미 흥행 1위작인 <블랙 위도우>보다 빠른 흥행세를 보이고 있다. 이에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이 2021년 북미 흥행 신기록을 달성할 수 있을지 전 세계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영화 ‘샹치와 텐 링즈의 전설’은 마블의 강력한 전설 '텐 링즈'의 힘으로 어둠의 세계를 지배해 온 아버지 '웬우'와 암살자의 길을 거부하고 자신의 진정한 힘을 깨달은 초인적 히어로 '샹치'의 피할 수 없는 운명적 대결을 그린 슈퍼 히어로 액션 블록버스터다.

마블의 새로운 강력한 히어로 ‘샹치’의 탄생과 베일에 싸여 있던 전설적인 조직 ‘텐 링즈’의 실체를 다루는 첫 번째 이야기로, 넷플릭스의 [김씨네 편의점]으로 국내에서도 잘 알려진 시무 리우가 ‘샹치’ 역을 맡았고, 대배우 양조위, 양자경을 비롯해 아콰피나 등 내로라하는 배우들이 총출동해 더욱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박지훈 ‘신아영과 해맑게’ [MBN포토]
박지훈 ‘귀엽지훈’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박지훈 ‘컴백 무대 찢었다’ [MBN포토]
박지훈 ‘메이 심장 HOT하게 만들 깜찍함’ [MBN포..
박성우, 진지하게 열창 [MBN포토]
조주한, 부채들고 얼쑤 [MBN포토]
 
박지훈 ‘무대 위 COLD한 카리스마’ [MBN포토]
‘소리꾼’ 박성우, 다같이 즐겨요 [MBN포토]
등장만으로 사로잡는 조주한 [MBN포토]
포코아포코, ‘슈퍼밴드2’ 화이팅 [MBN포토]
 
박지훈 ‘브이도 잘생김’ [MBN포토]
횡성에 뜬 훈훈한 박성우 [MBN포토]
조주한, 화려한 퍼포먼스 [MBN포토]
포코아포코, 자연스럽게 찰칵 [MBN포토]
 
박지훈 ‘귀엽지훈’ [MBN포토]
박성우, 애절하고 진지하게 [MBN포토]
조주한, 시선 사로잡는 퍼포먼스 [MBN포토]
‘슈퍼밴드2’ 크랙실버, 훈훈한 미소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