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성광, ‘웅남이’ 크랭크업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한 행복했던 시간”

기사입력 2022.01.11 10:56:19 | 최종수정 2022.01.11 16:54:4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웅남이문화산업전문회사

영화 ‘웅남이’가 크랭크업하며 대장정의 마침표를 찍었다.

웅남이문화산업전문회사는 지난 9일 영화 ‘웅남이’가 크랭크업했음을 알리며, 경남 고성에서 출발해 통영, 사천, 충주, 제천, 고양, 서울 등 전국 각지를 돌며 촬영을 마친 감독과 배우들의 소감을 전해와 개봉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먼저 첫 장편작 ‘웅남이’로 이목을 집중시켰던 감독 박성광은 “최고의 배우들과 함께한, 최고로 행복한 시간들이었다”라고 전하며 기대를 당부했다. 또한 주연을 맡은 박성웅은 “생애 첫 1인 2역을 맡게 되어 힘들었지만 행복했다. 촬영이 끝나니 눈물이 나더라”라며 ‘웅남이’를 향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또한 암흑가 보스 이정식 역을 맡으며 강렬한 카리스마를 예고한 최민수는 “갑작스러운 사고로 부상이 있었는데, 배려해주신 배우분들과 제작진 분들께 감사드린다. 무사히 촬영을 마쳐 기쁘다”라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함께 촬영을 마친 윤제문과 오달수도 “오랜만에 참 즐겁고 행복한 영화였다”, “감독님의 첫 장편 입봉을 축하드린다”라고 소감을 밝혀 개봉에 대한 설렘을 더욱 자극했다. 이와 함께 신스틸러로 존재감을 빛내준 염혜란과 백지혜, 서동원, 한다솔도 “모두들 너무 고생한 영화이기에, 대박 났으면 좋겠다”, “정말 행복했다. 내 인생 최고의 나날들이었다”라고 전하며 현장에서의 벅찬 감동을 그대로 전해 웃음을 안겼다.

이처럼 박성웅을 필두로 최민수, 윤제문, 오달수, 염혜란, 이이경, 백지혜, 서동원, 한다솔 등의 연기 호흡을 엿볼 수 있는 ‘웅남이’는 단군신화 속 곰이 사람이 된다는 구상에서 출발, 종북 기술원에서 관리하던 쌍둥이 반달곰 형제가 어느 날 쑥과 마늘을 먹고 사라진 이야기를 그린다.

더불어 방송활동을 병행하며 영화감독으로서 기발한 연출력을 선보여 왔던 박성광이 메가폰을 잡은 4번째 연출작인 만큼, 영화 ‘웅남이’가 어떤 재미와 킬링 포인트로 극장가를 사로잡을지 많은 관심이 모이고 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골프웨어부터 슈트까지...옷걸이가 따로 없..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박강성, `레전드 가수의 폭발적인 무대`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신유, `여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리누, `보이스킹`의 감미로운 무대 [MBN포토]
하유비, `대문자 S라인 몸매 뽐내며` [MBN포토]
김희진, `깜찍한 안무` [MBN포토]
 
신유, `반할 수 밖에 없는 눈빛` [MBN포토]
숙행, `섹시 트로트란 이런 것!`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듀엣해도 되겠네~` [MBN포토]
MC하루, `진행도 완벽해` [MBN포토]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윤서령, `고음도 문제 없어!`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