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 팬데믹 이후 최초 600만 관객 돌파

기사입력 2022.01.03 09:54:33 | 최종수정 2022.01.03 16:52:07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스파이더맨 600만 돌파 사진=소니 픽쳐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영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정체가 탄로난 스파이더맨 '피터 파커'(톰 홀랜드)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닥터 스트레인지'(베네딕트 컴버배치)의 도움을 받던 중 뜻하지 않게 멀티버스가 열리게 되고, 이를 통해 '닥터 옥토퍼스'(알프리드 몰리나) 등 각기 다른 차원의 숙적들이 나타나며 사상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되는 이야기를 그린 마블 액션 블록버스터.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1월 3일 오전 7시 기준)에 따르면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지난해 12월 31일(금)부터 올해 1월 2일(일) 주말 동안 70만5728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3주 연속 주말 박스오피스 1위에 올랐다.

뿐만 아니라 누적 관객 수 607만4372명으로 팬데믹 이후 최초 600만 관객을 돌파해 눈길을 끈다. 이는 지난주 500만 관객을 돌파하며 ‘남산의 부장들’(475만 명)을 제치고 2020년, 2021년 국내 개봉 영화 중 최고 흥행 기록을 세운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이 연이어 누적 관객 수 600만 고지를 넘으며 또 한 번 기록을 경신한 것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또한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지난 주말 북미에서만 5270만 달러를 벌어들이며 3주 연속 북미 주말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지난 12월 17일 개봉 이후 현재까지 북미 6억 989만 달러, 월드와이드 13억 6889만 달러의 흥행 수익을 기록하며 지치지 않는 흥행세를 이어가고 있다. 이로써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스파이더맨: 파 프롬 홈>(11억 3192만 달러)을 앞서며 역대 스파이더맨 시리즈 중 월드와이드 최고 흥행 수익을 기록했다.

거침없는 흥행 열기를 보여주고 있는 ‘스파이더맨: 노 웨이 홈’은 1월 3일 오전 7시 기준(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실시간 예매율) 예매율 37.4%로 여전히 1위 자리를 지키고 있는 것은 물론 로튼토마토 신선도 지수 94%, 관객 점수 98%를 기록하는 등 전 세계 관객들의 관심과 호평이 연일 쏟아지고 있어 2022년에도 순조로운 흥행 레이스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김호중, 골프웨어부터 슈트까지...옷걸이가 따로 없..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박강성, `레전드 가수의 폭발적인 무대` [MBN포토]
리누, `여심 녹이는 보이스` [MBN포토]
하유비, `남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김희진, `유혹의 손짓` [MBN포토]
 
신유, `여심 사로잡는 무대` [MBN포토]
리누, `보이스킹`의 감미로운 무대 [MBN포토]
하유비, `대문자 S라인 몸매 뽐내며` [MBN포토]
김희진, `깜찍한 안무` [MBN포토]
 
신유, `반할 수 밖에 없는 눈빛` [MBN포토]
숙행, `섹시 트로트란 이런 것!`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듀엣해도 되겠네~` [MBN포토]
MC하루, `진행도 완벽해` [MBN포토]
 
신유, `달콤한 보이스~` [MBN포토]
숙행, `강렬한 카리스마 눈빛` [MBN포토]
하유비-김희진, `환상적 케미` [MBN포토]
윤서령, `고음도 문제 없어!`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