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미스터트롯’ 황윤성 “약지에 낀 반지? 언젠가 말하고 싶었어요”(인터뷰)

기사입력 2020.03.24 12:22:02 | 최종수정 2020.03.24 17:33:06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미스터트롯’ 황윤성이 약지에 낀 반지 관련 일화를 공개했다. 사진=MK스포츠 김재현 기자

‘미스터트롯’ 황윤성이 연관검색어 ‘황윤성 반지’에 대해 해명했다.

TV조선 트로트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터트롯’에 출연한 황윤성은 네 번째 손가락에 반지를 껴 눈길을 끌었다. ‘여자친구가 있는 게 아니냐’ ‘황윤성 반지 뭐냐’ 등의 댓글이 수두룩 하기도 했다.

이에 황윤성은 “언젠가 말하고 싶었다”며 네 번째 낀 반지에 대해 입을 열었다.

그는 “우선 묵주반지다. 반지가 네 번째 손가락에만 들어가서 거기에 꼈다. 이걸 빼고 노래가 하면 안 되더라. 서일종 징크스로, 서바이벌 중에는 꼭 껴야만 했는데 제 이름을 치니까 연관검색어에 ‘황윤성 반지’라고 뜨더라”며 웃었다.

이어 “어머니한테 전화해서 이야기를 했고. 다시 반지 사이즈를 늘려서 다시 검지로 끼고 있다”며 반지 해프닝에 대해 웃어 넘겼다.

그런가 하면 댓글을 많이 찾아보냐는 질문에 황윤성은 “너무 신기하다. 이전에는 거의 무플이었는데 제 이름 치면 기사도, 댓글도 많이 나온다. 관심 가져주니까 신기해서 다 읽게 되더라”며 “힘도 되고 채찍질도 해주셔서 더 열심히 해야겠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답했다.

그는 가장 기억에 남는 댓글에 대해 “성장캐라는 말이 너무 기뻤다. 또 ‘내 나이 24살에 이 악물고 했던 적이 있나’ ‘간절해 보인다’ ‘잘생겼다’는 댓글이 기억에 남는다”고 덧붙였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맵 오브 더 솔 원’ 방탄소년단, 섹시한 뒷모습 ..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방탄소년단, 아미 함성소리에 힘찬 퍼포먼스 [MBN포..
슈퍼엠 카이, 함께 떠나실래요? [MBN포토]
슈퍼엠 루카스, 미모가 미쳤다 [MBN포토]
카이, 가을남자 분위기 폴폴 [MBN포토]
 
‘ON:E’ 방탄소년단, 온라인 콘서트도~‘역대급’..
슈퍼엠, 뭘 좋아할지 몰라 다 준비했어 [MBN포토]
텐, 카메라 뚫고 나올듯한 카리스마 [MBN포토]
마크, 오렌지 헤어가 찰떡 [MBN포토]
 
전세계 아미 만나러 온 방탄소년단 [MBN포토]
SuperM 태민, 엣지있는 손가락 [MBN포토]
태용, 잘생김이 다했네 [MBN포토]
루카스, 외모도 1등 반듯함도 1등 [MBN포토]
 
방탄소년단, 코로나19에 지친 아미에게 희망을~ [M..
리더 백현, 이리와 다 안아줄게 [MBN포토]
태민, 포즈에서 여유가 느껴지는거 보이니? [MBN포..
백현, 절제된 카리스마 매력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