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박찬욱 감독 “뭐니 뭐니 해도 韓 관객이 가장 중요해”

기사입력 2016.05.25 21:44:37


박찬욱 감독이 ‘아가씨’로 국내 영화계에 복귀한 소감을 밝혔다.

25일 진행된 영화 ‘아가씨’ 네이버 무비토크에서 ‘박쥐’ 이후 7년 만에 한국 영화로 복귀한 것에 대해 “미국영화지만 ‘스토커’도 있었다”며 “나도 한국 영화가 그리웠다. 미국 현장에서 힘든 게 많아서 한국 스태프, 배우들과 함께 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박찬욱 감독은 “긴장을 잘 안하는 성격이라 너무 태평한 것 아니냐는 지적을 많이 받았는데 오늘은 긴장했다”며 “칸영화제에서 레드카펫, 기립박수 그런 건 다 좋고 뿌듯한 순간인데 뭐니 뭐니 해도 우리나라 극장에서 우리나라 관객에게 선보이는 게 가장 중요하다. 한국 관객에게 잘 보이려고 만든 영화라 그게 제일 기대되고 설렌다”고 전했다.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한편 ‘아가씨’는 1930년대 일제강점기 조선, 막대한 재산을 상속받게 된 귀족 아가씨 히데코(김민희 분)와 아가씨의 재산을 노리는 백작(하정우 분), 백작에게 거래를 제안 받은 하녀 숙희(김태리 분), 아가씨의 후견인 코우즈키(조진웅 분)까지 돈과 마음을 뺏기 위해 서로 속고 속이는 인물들의 이야기를 그린다. 오는 6월1일 개봉.

온라인 이슈팀 @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안성훈, “소원을 말해봐” [MBN포토]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안성훈, ‘제 매력에 빠져보시겠습니까?’ [MBN포토..
안성훈, 내가 바로 빌런이다 [MBN포토]
안성훈, 요술램프를 한 손에 들고 [MBN포토]
르네 젤위거, 美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받았어요~ [M..
 
‘미스터트롯’ 안성훈, ‘깜찍하게 입술 츄~’ [M..
안성훈, 나의 칼을 받아라 [MBN포토]
호아킨 피닉스, 남우주연상 트로피 꼭 쥐고~ [MBN포..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멋짐+훈훈 폭발한 안성훈 [MBN포토]
‘어린왕자’로 완벽 변신한 안성훈 [MBN포토]
송강호→조여정, ‘기생충’ 4관왕에 활짝 핀 웃음..
산드라오, 베이지색 드레스로 우아美 발산~ [MBN포..
 
‘미스터트롯’ 안성훈, 사과 물고 섹시 악마로 변..
안성훈, 중세시대 왕자님으로 변신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봉준호 감독, 4관왕의 품격 있는 자태…“트로피 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