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엑소가 밝힌 #방탄·워너원 #신기록 #새 도전 #콘서트(종합)

기사입력 2017.11.26 17:31:08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엑소 네 번째 단독 콘서트 ‘EXO PLANET #4 - The EℓyXiOn -(엑소 플래닛 #4 -디 엘리시온-)’의 기자간담회 사진=MK스포츠 DB

[MBN스타 신미래 기자] 엑소가 올해를 마무리하는 콘서트를 앞두고 K-POP의 중심으로서 각오와 다짐을 밝혔다.

26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는 엑소 네 번째 단독 콘서트 ‘EXO PLANET #4 - The EℓyXiOn -(엑소 플래닛 #4 -디 엘리시온-)’의 기자간담회가 열렸다.

엑소는 24-26일 총 3회 동안 엑소 네 번째 단독 콘서트 ‘EXO PLANET #4 - The EℓyXiOn -(엑소 플래닛 #4 -디 엘리시온-)’를 개최했다.

엑소 리더 수호는 “고척돔에서 엑소가 처음으로 무대를 했었다. 그때는 팬 이벤트로 작은 규모였다. 이번에 콘서트를 고척돔 3회 공연한다는 것이 영광스럽다”며 네 번째 단독 콘서트를 개최한 소감을 밝혔다.

백현은 “LED 8분할로 볼 수 있는 전광판이 있다”, 첸은 “이번 공연은 저희를 모르시는 분들이 봐도 즐길 수 있고, 다양한 무대 장치 볼거리가 있다”며 이번 콘서트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냈다.

이어 수호가 “개개인 무대지만 무대를 보셨을 때 튀지 않고 흐름에 맞게 선곡했다”라고 말하자 찬열, 카이가 덧붙여 설명했다.

찬열은 “솔로곡 ‘손’은 콘서트 위해 선보이는 곡이다. 제가 활동하면서 노래로 (내 생각을) 풀어본 적 없다. 갈증을 풀어보고 싶어, 깊은 저의 이야기를 풀어 넣었다. 가사 쓰고, 노래를 부르면서 멤버, 팬 생각이 나더라. 제 다짐들이 담아 있다”고 말했다.

카이는 “콘서트의 VCR을 영화처럼 찍었다. 첫 VCR나오고 능력을 잃고 각자 생활하는 장면들이 나온 후 저희 무대가 이어진다. 그 안에서 각자 뭔가를 찾는 감정을 표현하고 싶었다. 다양한 무대 장치와 연출로 몰입도를 주고 싶었다”며 개인곡에 숨겨진 의도를 밝혔다.

더불어 세훈은 “멤버들과 팬들을 생각하면서 ‘GO’를 썼다. 가사가 추상적이고 포괄적이다. 제 의도가 있지만 해석하기 나름인 것 같다. 개인적으로 해석하시면 좋을 것 같다”고 덧붙였다.

그런가 하면 찬열은 VCR 촬영 도중 생긴 에피소드를 털어놨다. 찬열은 “멤버 개개인별로 직업이 있는데, 저는 불을 그리는 화가로 나온다. 폭주하는 장면이 나오는데 멤버들이 평소 게임할 때 모습 같다고 하더라”며 “부러트리면 안 되는 물건을 다 부셔서 소품을 준비한 연출팀, 감독님께 죄송하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엑소 네 번째 단독 콘서트 ‘EXO PLANET #4 - The EℓyXiOn -(엑소 플래닛 #4 -디 엘리시온-)’의 기자간담회 사진=MK스포츠 DB


이어 첸은 “제가 엄청난 기계치 인데 해커로 등장한다. 인터넷 뱅킹만으로도 30분 넘게 걸리는데 해커 역으 맡아 어색했다. 지금도 VCR 속 컴퓨터 앞에 있는 내 모습이 어색하다”고 말해 웃음을 더했다.

엑소는 엑소는 지난 2013년부터 매년 겨울 스페셜 앨범을 발매하고 있다. 이에 대해 “이번 겨울 앨범은 팬들에게 감사하는 마음을 보답하고자 준비하는 미니앨범이다. 곡 작업은 진행 중이고, 콘셉트를 기다려주시면 좋은 선물로 보답하겠다”고 말했다.

엑소는 매번 다양한 신기록들로 K-POP 중심에 서 있다. 이에 엑소는 “기록들이라든가 상에 대한 것에 대해 많은 부담감을 갖고 있다. 항상 부담감, 책임감 자부심도 가지면서 무대를 오르고 있다”면서도 “기록이라는 것에 초점을 맞추고 있지 않고 멤버 9명, 팬들과 함께 많은 사랑을 받는 가수가 되고 싶다”는 생각을 털어놨다.

또한 수호는 엑소 리더로서 “엑소가 항상 새로운 무대를 보여준다고 하지만 행여나 조금 질려하실 수 있다는 생각도 든다”며 “방탄소년단, 워너 등 많은 후배들이 케이팝을 전 세계에 알린 것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하고 있다. 선배들이 싸이 선배, 슈퍼주니어, 소녀시대, 보아, 동방신기 케이팝을 알린 것처럼 저희 포함한 후배 가수들도 알려야하는 게 저희 의무다. 기회가 된다면 전 세계적으로 케이팝 알리는데 기여하고 싶다”는 바람도 덧붙였다.

한국을 대표하는 K팝 그룹인 엑소는 올 한해도 국내외에서 활발한 활동으로 정상을 유지해왔다. 엑소는 오는 12월 22일-24일 일본 마쿠하리 멧세 후쿠오카 공연 시작으로 해외 투어, 겨울 스페셜 앨범 등 올해 말까지 총력 다해 알찼던 2017년을 마무리할 예정이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호아킨 피닉스, 남우주연상 트로피 꼭 쥐고~ [MBN포..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봉준호 감독, 오스카 감독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래퍼 에미넴, 아카데미 관중 압도하는 카리스마 [M..
 
송강호→조여정, ‘기생충’ 4관왕에 활짝 핀 웃음..
산드라오, 베이지색 드레스로 우아美 발산~ [MBN포..
‘기생충’ 봉준호 감독, 두 손으로 받아든 트로피..
에미넴, 오스카 무대를 찢어놓으셨다 [MBN포토]
 
‘2020 오스카’ 봉준호 감독, 르네 젤위거 향한 흐..
봉준호 감독, 4관왕의 품격 있는 자태…“트로피 다..
‘기생충’ 봉준호 감독, 국제 영화상 트로피 들어..
스칼렛 요한슨, 로라 던 여우조연상 수상에 기쁨의..
 
르네 젤위거, 美아카데미 여우주연상 받았어요~ [M..
이미경 부회장, 美아카데미 ‘기생충’ 작품상 수상..
제임스 코든X레벨 윈슨, 아카데미서 캣츠 변신 ‘야..
‘결혼 이야기’ 로라 던, 여우조연상 수상 “매우..
 
쿠엔틴 타란티노·봉준호 감독, 오스카서 만난 거장..
봉준호 감독, 오스카 감독상 받고 얼떨떨 [MBN포토]
래퍼 에미넴, 아카데미 관중 압도하는 카리스마 [M..
‘2020 아카데미 시상식’ 브래드 피트, 남우조연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