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김민교 “연극 도중 십자인대 끊어져…연기 인생 끝난 줄”

기사입력 2018.05.15 21:55:05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람이 좋다’ 김민교 사진=MBC ‘사람이 좋다’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사람이 좋다’ 김민교가 연기 중단할 뻔한 위기를 맞은 적 있다고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MBC ‘사람이 좋다’에서는 배우 김민교가 연기를 중단할 뻔한 사고를 당한 적 있다고 밝혔다.



10살 때부터 무술 실력을 갈고닦은 김민교는 “무술은 비장의 무기 중 하나였다. 제가 배우가 됐을 때 놀라게 해줄 수 있는 무기는 이거라고 생각했다. 대학을 갈 때도 무술을 특기로 해서 점수를 많이 땄다”고 말했다.



이어 “‘박쥐’라는 공연에서 제 역할이 박쥐였다. 스물 몇 명이 출연하는데 그 중 제가 주인공이었다. 벽큰 무대 나왔으니까 제 기량을 모두 보여주겠다고 했는데, 컨디션이 안 좋았지 (액션 연기 후) 십자인대가 끊어졌다”며 무대 위 아찔한 사고를 경험했던 당시를 회상했다.



그는 “무릎이 서 있는데 자꾸 앞으로 쏟아지더라. 크게 잘못됐다는 것을 알겠더라. 감독님이 사과 말씀 드리고 끝내고 하더라. 그때는 좀 바보 같았다. 그만 뒀어야 했는데 그래서 공연을 끝까지 했다”며 관객들과의 약속을 지키기 위해 마지막까지 공연을 소화했다고 말했다.



김민교는 “의사가 다리를 절 것 같다고 하더라. 뛰지는 무조건 못하고 절 것 같다고 하더라. 그때 배우 인생 끝났다고 생각했다. 지금은 많이 불편한 다행히 뛸 수 있다. 오래는 못해도 불편하지 않게 보일 수 있을 정도로 돌아왔다”며 부상이 많이 회복됐다고 덧붙였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제80회 골든 글로브..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으로 외국어 영화상 수상..
정다경-금잔디 ‘빛나는 미모’ [MBN포토]
정다경 ‘엄마 찾아 삼만리’ [MBN포토]
정다경-허경환 ‘빠져드는 연기’ [MBN포토]
 
강예슬 ‘추위 녹이는 미소’ [MBN포토]
강예슬 ‘생쑈 대기실에서도 빛나는 강아지 같은 미..
김선근-김원효-영기 ‘소방차 뺨치는 무대’ [MBN포..
김선근-김원효-영기 ‘생쑈에서 찰떡 호흡 자랑’ ..
 
정다경-문희경 ‘생쑈에서 모녀 연기 했어요’ [MB..
금잔디 ‘애절한 무대’ [MBN포토]
정다경 ‘엄마 문희경을 향한 그리움’ [MBN포토]
김선근 ‘생쑈서 느끼는 짜릿함’ [MBN포토]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금잔디 ‘여운 가득’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