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하트시그널’ 임현주, 김현우에 “우리 서로 거리를 뒀나봐” 속마음 고백

기사입력 2018.06.01 23:33:12


 기사의 0번째 이미지

‘하트시그널’ 임현주, 김현우 사진=채널A ‘하트시그널’ 방송화면 캡처

[MBN스타 신미래 기자] ‘하트시그널’ 임현주가 김현우에게 섭섭했던 마음을 토로했다.



1일 방송된 채널A ‘하트시그널’에서는 김현우와 임현주가 속마음을 털어놓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김현우와 임현주는 오영주와 이규빈을 만나기 위해 홍대로 향했다. 김현우는 “나한테 화났었잖아, 너. 이제 마음의 평화를 얻었어?”라고 물었다.



이에 임현주가 “지금 기분이 좋다”라고 하자 김현우는 “오랜만에 봐서 그런 거 아니야? 너 나한테 삐쳐있었잖아”라고 말했다.



이어 김현우는 “나 근데 궁금한 게 있는데 우리 병원에 갔잖아. 그때 왜 울었어?”라고 물었다.



임현주는 “미안해서. 그때 감정이 좀 격해졌었어. 미안했다”면서 “그때 술마셨잖아. 내가 술 좋아해서 오빠가 같이 마셔줬는데 그렇게 된 것 같아서. 하루 종일 챙겨준 사람이 너무 아프니까”라며 속내를 털어놨다.



임현주는 이어 “근데 오빠 나도 좀 섭섭했다. 오빠도 그때 이후로 나를 피한 것 같다. 내가 느끼기엔 거리를 뒀다. 서로 거리를 뒀나봐”라며 솔직한 감정을 밝혔다. 신미래 기자 shinmirae93@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헤어질 결심’ 박찬욱 감독, 제80회 골든 글로브..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박찬욱 감독 ‘헤어질 결심으로 외국어 영화상 수상..
정다경-금잔디 ‘빛나는 미모’ [MBN포토]
정다경 ‘엄마 찾아 삼만리’ [MBN포토]
정다경-허경환 ‘빠져드는 연기’ [MBN포토]
 
강예슬 ‘추위 녹이는 미소’ [MBN포토]
강예슬 ‘생쑈 대기실에서도 빛나는 강아지 같은 미..
김선근-김원효-영기 ‘소방차 뺨치는 무대’ [MBN포..
김선근-김원효-영기 ‘생쑈에서 찰떡 호흡 자랑’ ..
 
정다경-문희경 ‘생쑈에서 모녀 연기 했어요’ [MB..
금잔디 ‘애절한 무대’ [MBN포토]
정다경 ‘엄마 문희경을 향한 그리움’ [MBN포토]
김선근 ‘생쑈서 느끼는 짜릿함’ [MBN포토]
 
강예슬 ‘한혜진과 신보 사랑의 포인트 이야기’ [..
한혜진-강예슬 ‘집중하게 만드는 열연’ [MBN포토]
크리스마스 이브 책임진 ‘생쑈’ [MBN포토]
금잔디 ‘여운 가득’ [MBN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