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전체기사 > 기사

기사목록 인쇄 |  글자크기 + -

> 전체기사 러블리즈 “미주 출근길 포즈, 아껴줬으면 해”(화보)

기사입력 2018.06.20 09:52:01


 기사의 0번째 이미지

러블리즈 사진=앳스타일 제공

[MBN스타 백융희 기자] 걸그룹 러블리즈가 스타&스타일 매거진 앳스타일과 함께 7월 호 화보 및 인터뷰를 진행했다. 러브캣과 함께한 이번 화보에서 러블리즈는 특유의 사랑스러움을 담아 아름다운 숙녀의 모습을 표현했다.

화보 뒤 이어진 인터뷰에서 “러브캣은 예전부터 좋아하던 브랜드다. 친숙하고 좋은 기억의 브랜드라 함께 작업하게 돼 기분이 좋다”고 촬영 소감을 전했다.

러블리즈는 최근 네 번째 미니 앨범 ‘치유’활동을 마무리했다. “처음으로 운동화를 신고 무대에 올랐다. 다들 괜찮은 비율이더라. 컬러감 있는 예쁜 의상도 많이 입어 좋았다”며 이번 활동에 만족감을 드러냈다.
 기사의 1번째 이미지

러블리즈 사진=앳스타일 제공


이번 치유 앨범은 그간 함께 작업해 온 작곡가 윤상의 품을 떠난 앨범이기도 하다. 이에 “윤상 선생님은 저희에게 아버지 같은 존재다. 우리의 색깔을 잘 잡아주셨기에 이번 앨범도 여태껏 해왔던 결과물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러블리즈도, 팬들도 거부감 없이 자연스럽게 변화할 수 있었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출근길 지배자로 등극한 미주에 대한 얘기 또한 빼놓지 않았다. “난 원래도 그런 아이였다. 출근길 카메라는 다른 곳에서 보단 꽤 자유로운 편이지 않나. 그래서 자유롭고 즐겁게 내 모습을 드러냈는데 많이들 좋아해 주시더라. 부담 없이 날개를 펴고 있다. 부끄러움도 없다. 그저 감사할 따름”이라며 호탕하게 웃어 보였다.

미주와 달리 어떠한 미동도 없이 차분한 모습을 보였던 멤버들의 속마음을 궁금해하자 “나머지 멤버들이 백그라운드로 살려줘야 더 재밌는 그림이 나오는 것 같다. 이 일로 러블리즈를 더 알릴 수 있게 돼 미주에게 고맙기도 하다. 사람들이 내성이 생길 수 있으니 아껴줬으면 좋겠다”는 장난스런 당부의 말도 건넸다.

앨범 수록곡에 솔로곡이나 유닛곡은 늘 있었지만 방송활동이 없었던 점에 대해선 “아직은 솔로나 유닛 방송 활동이 이르다는 생각이다. 초중고생들은 러블리즈에 대해 많이들 아는데 어른들은 잘 모르시더라. 대중에게 많이 알려지고 나면 그때 욕심 내보고 싶다”고 말했다.

어느덧 데뷔 5년 차에 접어든 러블리즈는 “쉴 새 없이 지나갔다. 삶의 희로애락을 느낄 수 있었다. 러블리즈가 아니었다면 못해봤을 것들이 너무 많아 하나하나 잊혀 가는 게 아까울 정도”라며 지난 시간을 돌이켜봤다.

한편 앳스타일 7월 호에서는 러블리즈의 사랑스러운 화보와 더불어 솔직 담백한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백융희 기자 byh@mkculture.com
< Copyright ⓒMBN(www.mbn.co.kr)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MBN STAR 최신포토
 
안성훈, 캠핑장 분위기 살리는 트로트 한자락 [MBN..
정다경, 캠핑에 노래가 빠질 수 없죠 [MBN포토]
정다경, 셀카는 각도가 생명 [MBN포토]
영기, 케이블카 타서 즐거워요 [MBN포토]
 
먹방도 야무지게 하는 정다경 [MBN포토]
박성연, 캠핑 좋아 엄지척 [MBN포토]
“인증샷은 필수”...정다경, 케이블카 타고 찰칵 ..
박성연-정다경, 예쁜애 옆에 예쁜애 [MBN포토]
 
영기, 캠핑장 분위기 메이커는 나야 나 [MBN포토]
‘어쩌다 식구’ 박성연, 인증샷 남기는 옆모습도 ..
‘톡트콤 어쩌다 식구’ 앞두고 모인 영기-정다경-..
박성연-정다경, 그림 같은 배경을 뒤로하고 [MBN포..
 
‘탬버린 여신’ 박성연, 지금은 노래 여신 [MBN포..
박성연, 좋은 날 인증샷 빠질 수 없죠 [MBN포토]
정호영-박성연-정다경-영기-안성훈, 사랑의 하트 뿅..
박성연-정다경, 케이블카 탄 여신들 [MBN포토]
 
정다경, 캠핑에 노래가 빠질 수 없죠 [MBN포토]
정다경, 셀카는 각도가 생명 [MBN포토]
영기, 케이블카 타서 즐거워요 [MBN포토]
[93회 아카데미] 윤여정, ‘미나리’로 받은 여우조..